인피니언, 고주파 레이더 칩 출하 '1천만 개' 돌파

안전운전 지원 시스템에 활용


[양태훈기자] 인피니언 테크놀로지스 코리아(대표 이승수)는 6일 77기가헤르츠급(GHz) 고주파 레이더 칩 출하량이 1천만 개를 돌파했다고 발표했다.

이 칩은 최대 250m 앞에 떨어진 물체를 식별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하는 게 특징. 레이더기반 운전자 지원 시스템에 주로 적용된다.

인피니언은 지난해 전장부품 시장에서 자사 77GHz 레이더 시스템 탑재 비중이 절반수준인 50%에 달한 것으로 추산했다. 현재 77GHz 주파수는 적응식 정속주행 시스템(Adaptive Cruise Control)과 충돌 경고 등 레이더 기반 제품의 표준 대역으로 활용되고 있다.

인피니언은 77GHz 고주파 레이더 칩 외에도 최대 주변 100m 거리의 물체를 감지하는 24GHz 고주파 대역 레이더 칩도 공급 중이다. 이 제품은 주로 차량 추월, 차선 변경 시 운전자에게 위험정보를 제공해 충돌을 방지하는데 사용되고 있다.

요흔 하나벡 인피니언 오토모티브사업부 사장은 "인피니언 칩을 사용한 레이더 기반 운전자 지원 시스템이 중소형 차량에서도 표준이 되고 있다"며, "중소형 차량은 성장 잠재력이 큰 시장"이라고 설명했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