펍지, PGI 2018서 대결 펼치 20개 프로팀 발표

총상금 200만달러·세계 챔피언 타이틀 놓고 결전 펼쳐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펍지주식회사(대표 김창한)는 '배틀그라운드'의 글로벌 e스포츠 대회 '펍지 글로벌 인비테이셔널 2018(이하 PGI 2018)에서 대결을 펼칠 최종 20개 프로팀을 13일 발표했다.

이들 20개 팀은 북미와 유럽, 아시아 등 각 지역에서 치열한 경쟁을 거쳐 PGI 2018 출전권을 획득했다.

한국에서는 '젠지 골드(Gen.G GOLD)'와 '젠지 블랙(Gen.G BLACK)' 형제팀이 PGI 2018 출전권을 획득했다. 두 팀은 지난 7일 막을 내린 '2018 펍지 서바이벌 시리즈 시즌 2 프로 투어'를 마지막으로 각각 펍지 투어 포인트 1만2천80점, 8천820점을 기록해 2018 상반기 펍지 코리아 리그(PKL) 종합 1, 2위를 차지했다.

두 팀은 상반기 PKL 첫 프로 투어였던 '아프리카TV 펍지 리그 시즌1'에서 나란히 우승과 준우승을 차지하며 쾌조의 시작을 알렸다. 이후 젠지 골드는 5개 PKL 프로 투어 중 3번의 준우승을 차지하는 등 저력을 보이기도 했다.

이 밖에 유럽과 북미에서는 각각 3개 팀이, 일본과 중국이 2개 팀씩 참가하며 아시아(3), 독립국가연합(2), 중동∙북아프리카(1), 남미(1), 오세아니아(1)가 출전을 확정했다.

PGI 2018은 오는 25일부터 29일까지 독일 베를린 메르세데스-벤츠 아레나에서 진행된다. 세계 최정상급 실력을 자랑하는 최종 20개팀은 총상금 200만달러(약 22억4천만원)와 펍지 세계 챔피언 타이틀을 놓고 겨루게 된다.

20개팀은 25일부터 26일까지 3인칭 시점(TPP), 28일부터 29일까지 1인칭 시점(FPP) 경기를 치르며, 시점 별 상금은 총 100만달러(약 11억2천만원)다.

한편 PGI 2018 방송은 네이버TV, 아프리카TV, 카카오 TV, 유튜브, 트위치, OGN 을 통해 실시간으로 시청 가능하며 스포티비는 별도 편성으로 방송할 예정이다. 중계는 박상현 캐스터, 김동준 해설, 김지수 해설, 나형기 해설이 나선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