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자동차
[톱뉴스]
"고객의 쓴소리 듣자" 현대차, 'H-옴부즈맨 페스티벌' 성료
4팀 제안 최종 발표…특별강연 및 실무직원 1:1 대화 부스 운영
2016년 12월 11일 오후 12:55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이영은기자] 현대자동차가 지난 5개월간 진행한 고객 참여형 소통 프로그램인 'H-옴부즈맨 페스티벌'을 성료했다.

현대차는 지난 10일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 우곡국제회의장에서 일반고객 및 현대차 국내영업본부 이광국 부사장과 임직원 등 2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H-옴부즈맨 페스티벌'을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지난 10월 H-옴부즈맨 발표회에서 선정된 각 주제별 우수 제안 4팀의 아이디어를 행사 참가 학생들과 고객들에게 발표하고, 참가자들의 현장평가 점수와 지난달 27일부터 진행한 온라인 사전투표 점수를 합산해 최우수 제안 1팀을 선정했다. 최우수 팀은 신기술&미래모빌리티 분야에서 '사고시 탑승자 구조를 위한 도어'를 제안한 이재국씨(25세)팀이 선정됐다.



현대차는 최우수 제안 팀에게 유럽지역 공장과 딜러샵 견학 등 5박 7일 유럽 연수 기회를 주고, 나머지 우수 제안 3팀에게는 북경공장 방문이 포함된 3박4일 견학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광국 현대차 부사장은 H-옴부즈맨 발표에 앞서 인사말을 통해 "현대차는 지난 50년간 고객님들의 사랑에 힘입어 성장해 왔다는 것을 잊지 않고 감동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며 "고객의 마음을 향한 진정한 소통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페스티벌에서 최우수 제안 팀과 함께 경합을 벌였던 나머지 3개 팀은 ▲마케팅&커뮤니케이션 분야의 '생애 첫차 구매 고객 마케팅' ▲상품개발 분야의 '생활 밀착형 지능화 내비게이션 제안' ▲판매&서비스 분야의 '여성 고객 전용 감성 서비스' 등이다.

이와 함께 각 주제별 전문가 멘토로 활동한 데니스홍 교수(UCLA 기계항공공학), 송길영 부사장(다음소프트), 홍성태 교수(한양대학교 경영학), 이동철 소장(하이엔드캠프)의 특별 강연도 진행됐다.

또 '현대자동차에게 묻는다' 부스를 운영해 마케팅, 판매·서비스, 상품 등에 관해 궁금한 점을 현대차 임직원들에게 1:1로 묻고 답할 수 있도록 했다. 'H-옴부즈맨'은 현대차가 제품, 서비스, 마케팅 등 다양한 부문에 대해 고객의 의견을 듣고 이에 대해 고객이 원하는 방향으로 개선 방안을 만들어가는 자동차업계 최초의 고객 참여형 소통 프로그램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지난 5개월간 'H-옴부즈맨'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고객분들이 정말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알 수 있었다"며 "고객들이 직접 선정한 아이디어를 실천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영은기자 eun0614@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자동차 최신뉴스
내 집까지 오는 카셰어링, '쏘카부름' 타보니
쌍용차, 상반기 영업익 적자전환…"수출 부진 원..
핸즈코퍼레이션, 기아차 튜온에 자체브랜드 휠..
BMW, 새로워진 '4시리즈'로 하반기 방어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윤채나]한국당發 담뱃세 인하, 진정성..
[정지연] 홍준표의 잇따른 사과, 진정..
[김나리]가상통화, 발전 위한 규제 필..
[도민선]침묵 강요당하는 휴대전화..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지금이 혼자..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