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정치일반
[톱뉴스]
安 사퇴, 대선 '박근혜vs문재인' 진검승부
安 충격적 백의종군에 文 "안 후보와 지지하시는 분들에 진심으로 미안"
2012.11.23. 금 21:08 입력
글자 글자크게 글자작게 인쇄하기 메일보내기 트위터 전송 페이스북 전송 싸이월드공감 링크나우 전송 RSS구독
[채송무기자] 12월 대선을 불과 26일 앞둔 23일, 안갯속에 있던 대선 구도가 확정됐다.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 대 야권 단일 후보인 민주통합당 문재인 후보 양자 대결 구도다.

문재인 후보와 마지막까지 야권 단일화를 놓고 치열한 경쟁을 벌였던 무소속 안철수 후보는 이날 오후 8시 20분 기자회견을 열어 "오늘 정권교체를 위해 백의종군할 것을 선언하겠다. 이제 야권의 단일후보는 문재인 후보"라며 대선 후보직 사퇴를 선언했다.



안 후보의 양보로 야권은 후보 등록일 전 극적인 후보 단일화를 이뤘다. 이에 따라 야권은 가까스로 전열을 갖추고 새누리당 박근혜 후보와 진검승부를 펼칠 수 있게 됐다.

문 후보와 안 후보는 후보 단일화 협상 과정에서 치열한 룰 경쟁을 벌였고, 서로간에 상당한 상처를 입은 상황이었다. 이대로라면 단일화를 해도 박 후보에게 승리할 수 없다는 의견도 나왔다.

후보 단일화의 마지노선인 이날도 하루 종일 이뤄졌던 대리인 회동이 실패로 끝나면서 사실상 후보 등록일 전 단일화가 어려워졌다는 관측이 나왔다. 그러나 안 후보가 이날 충격적인 백의종군을 선언하면서 상황을 반전됐다.

한편 모처에 있던 문재인 후보는 안 후보의 기자회견 이후 자신의 트위터에 "안 후보님과 안 후보님을 지지하시는 분들에 진심으로 미안합니다"라고 사의를 표했다.

채송무기자 dedanhi@joynews24.com 사진 최규한기자 dreamerz2@inews24.com
주요기사

    TODAY 조이뉴스24

 
관련기사
추천   0 댓글쓰기 뉴스정정요청 트위터 전송 페이스북 전송 싸이월드공감 링크나우 전송 RSS구독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아래는 소셜댓글 티토크 영역입니다. 2013년 4월까지 작성된 댓글이 표시됩니다.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엠톡 l 게임 l 오피니언
정치 최신뉴스
세월호 정국 속 '국회선진화법 논란' 재점화
진도 찾은 박영선 "추석 얼마 남지 않았는데…"
새정치, 추석 앞두고 '민생 챙기기' 나서
세월호 정국 장기화…정치권이 사라졌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칼럼/연재
[KISTI의 과학향기]미역국과 오이무침,..
[영단어 어원과 유래]서양 사회의 미덕..
[강은성의 CISO 스토리]CEO가 알아야..
[허준]우체국 알뜰폰, 시스템 변화가..
[장진리]페루 여행 마무리 '꽃청춘'…..
프리미엄/정보
[통계뉴스]아마존의 역대 인수금액..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4 DCC
모바일웹 리뉴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