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E스포츠
[톱뉴스]
[스타2]김도우, 김대엽 완파하고 16강 진출
'스카이 프로토스'의 힘으로 디펜딩 챔피언 김대엽을 2대0으로 제압
2017년 05월 10일 오후 21:1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박준영기자] 김도우가 'GSL 우승자 매치'에서 디펜딩 챔피언 김대엽을 꺾고 16강에 선착했다.

김도우는 10일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2017 핫식스 GSL 시즌2' 코드S 32강 G조 승자전에서 김대엽에 2대0 승리를 거뒀다.

1세트 프록시마 정거장에서 모선핵으로 정찰에 성공한 김도우는 김대엽의 트리플을 늦추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주도권을 잡은 김도우는 공허포격기와 불멸자를 생산해 김대엽을 압박했다.



김대엽의 체제에 완벽하게 대응한 김도우는 업그레이드의 차이를 앞세워 김대엽을 압도했다. 결국 김도우가 '스카이 프로토스'의 힘으로 김대엽의 병력을 섬멸하며 선취점을 올렸다.

2세트 뉴커크 재개발지구에서 양 선수는 앞마당을 가져가며 무난한 출발을 보였다. 양 선수는 특별한 견제 없이 트리플 체제를 완성하고 분열기를 생산해 한방 싸움을 준비했다.

센터 지역에서 대치가 계속된 가운데 먼저 득점한 것은 김도우였다. 추적자로 김대엽의 신규 멀티에 피해를 준 김도우는 추적자와 분열기로 압박하는 한편 우주모함을 생산하며 '스카이 프로토스'로 빠르게 체제를 전환했다.

김대엽도 뒤늦게 우주모함을 생산하며 따라갔지만 모든 면에서 김도우가 유리했다. 우주모함을 17기나 생산한 김도우는 총공격에 나섰다. 김대엽이 집정관의 힘으로 한 번은 버텼지만 요격기와 집정관을 보충한 김도우의 재공격을 막을 수 없었다. 결국 마지막 전투에서 김도우가 승리하며 경기가 마무리됐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E스포츠 최신뉴스
[스타2]강민수, 풀세트 접전 끝에 플레이오프 진..
[스타1]김민철, 박성균 완파하고 플레이오프 진..
[스타1]김민철, '레이트 메카닉' 제압하며 1세트..
'2017 LOL 챌린저스 코리아 서머' 6월2일 개막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장유미]롯데, '베끼기 황제' 오명 언..
[김국배]업데이트 얼마나 자주 하시..
[민혜정]지상파 미니시리즈가 사라진..
[윤채나]'노 룩 패스'와 국회의원 보좌..
[권혜림]기립박수=트로피?…칸영화제..
프리미엄/정보
아마존의 차세대 먹거리는 '제약사업'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