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글로벌
[톱뉴스]
야후, 버라이즌에 매각후 '알타바'로 사명 변경
마리사 메이어 등 경영진 사임…에릭 브랜트 회장으로 취임
2017년 01월 10일 오후 14:2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안희권기자] 미국 인터넷포털 업체 야후가 버라이즌에 핵심사업을 매각하는대로 사명을 바꾸고 새롭게 출발한다.

비즈니스인사이더 등의 주요외신들에 따르면 야후는 미국 최대 통신사인 버라이즌 커뮤니케이션즈에 핵심사업인 인터넷 부문을 넘긴후 회사명을 알타바로 개명할 방침이다.

마리사 메이어 야후 최고경영자(CEO)도 야후 공동 설립자 데이비드 필로, 애디 하텐스타인 전회장 등과 함게 경영진에서 물러난다.

대신 에릭 브렌트 전 브로드컴 최고재무책임자(CFO)가 알타바의 회장으로 취임한다.



마리사 메이어 CEO는 사임에 따른 퇴직금으로 480만달러(약 57억원)을 받는다.

알타바는 중국 최대 e커머스 업체 알리바바그룹 홀딩스의 주식 15%와 야후 재팬의 주식 35.5%를 보유하고 있다.

야후는 지난해 7월 핵심사업을 48억3천만달러에 버라이즌에 매각하기로 합의했다.

하지만 그후 대규모 이용자 정보유출이 잇따라 드러나면서 미국연방수사국(FBI)과 의회로부터 엄격한 조사를 받고 있어 버라이즌은 인수금액을 낮추거나 계약을 무효화하는 방안을 고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야후의 대규모 이용자의 개인정보 유출은 2013년 8월에 발생한 것으로 2014년 5억명의 개인정보 도난보다 2배 많은 10억명 이용자 계정이 유출됐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글로벌 최신뉴스
MS, 커넥티드카 사업에 공들이는 이유는?
스냅, IPO 공모가 14~16달러로 책정
애플, 4K 영상 애플TV로 거실 장악력 높이나?
레노버, 모바일 사업 부진으로 3분기 매출 8%↓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칼럼/연재
[김다운]'진짜 간편이체' 레이스는 이..
[김윤경] 불확실성의 고조와 대한민..
[문영수]넷마블 파격 정책, 전시성 아..
[양태훈] 춘래불사춘이나 입춘대길하..
[조석근] '예스맨'들의 제4차 산업혁명
프리미엄/정보
페이스북의 비디오 서비스, 넷플릭스..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