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IIF 2016
[톱뉴스]
"초기 IoT 비즈니스 모델은 프로비스(Provice)"
[IIF2016] 김학용 부산대 교수 "IoT 보안, 서비스 수준 맞게 차별 적용"
2015년 12월 10일 오후 16:36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김국배기자] "초기 사물인터넷(IoT) 시대에 맞는 비즈니스 모델은 프로비스(Provice)가 될 것입니다."

부산대학교 사물인터넷연구센터 김학용 교수는 10일 아이뉴스24가 서울 강남구 역삼동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개최한 '2016 IT 이슈와 전망' 콘퍼런스에서 이같이 강조했다.

프로비스란 '상품(Product)'와 '서비스(Service)'를 합한 말로 제품과 서비스를 함께 팔거나 제품을 판 뒤 관련 서비스를 추가로 파는 것을 말한다.



그는 "IoT 비즈니스라 하면 스마트밴드 같은 기기(device) 관점에서만 보는데 기기를 이용한 서비스 관점에서 바라볼 필요가 있다"며 "IoT 기기가 오프라인 서비스와 연계된다면 훨씬 더 나은 비즈니스 모델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히려 오프라인에서 먼저 생각하고 그에 맞는 올바른 기기를 찾거나 만드는 게 더 나은 접근법"이라고 덧붙였다.

예컨대 스마트밴드가 단순히 개인에게 운동량을 알려주는 것보다 체육관(gym)에서 스마트밴드를 이용해 회원들의 운동 프로그램을 짜주는데 활용된다면 더 의미가 있다는 얘기다.

그는 제품과 서비스가 결합한 프로비스의 사례 가운데 한 가지로 KT의 '올레 기가 IoT 홈캠' 서비스를 꼽았다.

그는 "집안의 이상 움직임을 감지해 스마트폰으로 알림 메시지를 주는 서비스는 많지만 KT는 보안업체 KT텔레캅을 통해 출동 보안 서비스를 제공해주는 것이 차별점이라 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IoT 보안에 대해선 "기기나 서비스 응용 수준에 맞는 차별화된 보안 적용이 맞다"고 주장했다.

그는 "대부분의 IoT 기기가 크기가 작고 성능이 떨어져 아직까지 특별한 보안 기능이 적용되지 않기 때문에 위험이 발생할 수 있다"면서도 "무조건 강력한 보안을 IoT 적용하는 것보다는 서비스 관점에서 보안 이슈를 해결하려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국배기자 vermeer@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뉴스 전체 최신뉴스
박현주 미래에셋 회장의 세 번째 도전 '금융의 I..
SBA-국방전직교육원, 전역예정간부 일자리 위해..
'불공정거래' 논란 김성주 회장 성주디앤디 대표..
삼성전자, 총수 부재 속 글로벌 전략회의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다운]문자살포, 주가조작에 동참하..
[문영수]'엔씨소프트다운' 엔씨소프트..
[이영은] '2030년 디젤차 퇴출'은 바람..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그리움, 일렁이..
[유재형]고리 1호기, 진짜 폐쇄는 이제..
프리미엄/정보
구글 웨이모, 700억달러 회사로 성장할..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7 MCS
MCN 특강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