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공시
[톱뉴스]
대한전선, 3분기 영업익 115억…전분기比 220% 상승
수주 잔고 많아 향후 안정적인 매출 확보 가능할 것으로 기대
2016년 11월 11일 오후 16:0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김두탁기자] 대한전선(대표집행임원 최진용)은 11일 올해 3분기 경영실적 공시를 통해 연결기준 당기 매출 3천206억원, 영업이익 115억원, 당기순이익 58억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매출은 직전 분기인 2분기와 비슷한 수준이나, 영업이익은 37억원에서 약 220% 가량 크게 상승했다. 301억에 달하던 순손실도 58억원의 이익을 내며 흑자 전환했다.

대한전선의 3분기 영업이익이 대폭 개선된 것은 고수익의 초고압 제품이 주를 이루는 사우디아라비아 등 중동지역 매출이 지난 2분기에 비해 94% 증가하면서 매출을 견인했다고 설명했다.

또, 2015년 TOP(Total Operational Performance, 전사적 경영활동 개선 프로그램)를 도입해 R&D, 생산, 구매 등 전 영역에 걸쳐 개선 사항을 발굴해 중저압 케이블 부문에서도 수익률 개선이 이뤄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올해 3분기까지 이미 확보해 놓은 초고압 부문의 수주 물량이 많아 향후 안정적으로 매출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초고압케이블, 증용량 가공선 등 고수익 제품 위주의 수주를 통해 수익성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실제로 대한전선은 미국에서 4분기만 1억 달러 이상을 수주하는 것은 물론, 사우디아라비아, 오만 등 여러 중동 국가에서 지속적으로 수주를 이어 가고 있다.



김두탁기자 kdt@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금융 최신뉴스
신한은행, 한국무역정보통신과 전자무역 활성화..
4월부터 ELS 투자시, 2일간 '숙려제도' 시행
NH농협금융, 임직원 대상 글로벌 리스크 관리 강..
KB국민은행, 부산김해경전철 1조 리파이낸싱 금..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칼럼/연재
[김다운]대선주자들의 가계부채 해법..
[김국배]달라지는 클라우드 인식
[김윤경] 세월호와 봄
[민혜정]팩트 체크는 네이버·다음에..
[윤채나]조기 대선과 네거티브의 유..
프리미엄/정보
애플, 피처폰 위주 신흥시장서 약진 비..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17주년
2017 I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