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게임소식
넥슨, '파워레인저 RPG'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
인기 외화 파워레인저 소재…연내 국내 출시 예정
2018년 02월 13일 오후 18:2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넥슨(대표 이정헌)은 무브게임즈(대표 김동성)가 개발 중인 모바일 게임 '파워레인저 RPG(가칭)'의 글로벌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발표했다.

이번 계약으로 넥슨은 일본과 중국을 제외한 파워레인저 RPG의 글로벌 서비스 판권을 획득했으며 연내 국내를 포함한 해외 시장에 출시한다는 계획이다.

무브게임즈와 대원미디어가 공동 개발 중인 파워레인저 RPG는 토에이컴퍼니(TOEI COMPANY)와 사반브랜즈(Saban Brands, SCG Power Ranger LLC)가 판권을 가지고 있는 '파워레인저' 지식재산권(IP)을 활용한 게임이다. 파워레인저들로 자신만의 덱을 꾸리고 거대 메카 '메가조드'를 소환해 지구 방위 임무를 수행하는 재미를 담았다.



김동성 무브게임즈 대표는 "유명 IP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서비스에 탁월한 노하우를 보유한 넥슨과 협력 관계를 맺게 돼 기쁘다"며 "개성 넘치는 캐릭터와 수집형 RPG의 재미요소를 극대화하는 방향으로 개발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헌 넥슨 대표는 "파워레인저 IP에 무브게임즈 개발력이 더해져 더욱 기대가 크다"며 "IP만큼 많은 분들에게 인상적인 타이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형태]평창을 살린 '여제'의 눈물
[김상도] '북미 갈등' 대화와 타협이..
[이진우의 R머니] 토지개발로 만드는..
[박준영]걸작이 플랫폼에 미치는 영..
[김상도] 美 선제 타격론 수그러드나
프리미엄/정보
AI 산업 성장이 더딘 이유는?

 

ISF 2018
경력기자채용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
드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