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2016 리우 올림픽
"리우에서 봐요"…태극전사, 27일 '결전의 땅'으로 출국
리우올림픽 선수단 본단 출국…선수단, 관계자, 기자단 총 159명 규모
2016년 07월 25일 오후 16:2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정명의기자] 제31회 리우하계올림픽대회에 참가하는 대한민국 선수단 본단이 27일 0시5분 인천공항서 대한항공 전세기 KE 9061편으로 출국한다.

선수단은 인천공항을 출발해 두바이를 경유,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로 향한다. 도착 시각은 현지 시간 기준 27일 오후 12시40분으로 예정돼 있다.

이번에 출국하는 인원은 정몽규 선수단장을 비롯한 본부임원 23명과 체조, 펜싱, 역도, 핸드볼, 복싱, 사격, 조정, 수영 등 8개 종목 63명 등 선수단 86명. 여기에 코리아하우스 운영단, 각 종목별 협회 관계자, 기자단 등이 포함돼 총 159명이다.



대한민국 선수단은 오는 8월5일 개막해 21일까지 총 17일 간 계속되는 세계인의 축제 2016 리우올림픽에 참가한다. 금메달 10개 이상, 4개 대회 연속 10위권 달성을 목표로 전력을 다할 계획이다.

또한 대한민국 선수단은 리우 현지의 테러, 치안상태를 고려해 선수단의 리우 공항 도착 시 임원, 선수 인터뷰를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한편 김정행 대한체육회장은 당초 선수단 본단과 함께 27일 전세기로 출국할 예정이었으나 건강이 좋지 않아 현재 입원 중이어서 출국할 수 없게 됐다.


정명의기자 doctorj@joy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글로벌 인사이트]미·중무역 전쟁의..
[기자수첩] '미완'의 국회 특활비 폐지..
[기자수첩] e스포츠와 컬링
신뢰자본을 쌓을 때다
[이슈TALK] 빗장 여는 인터넷전문은행,..
프리미엄/정보
1조달러 회사 애플, 성장 걸림돌은?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