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콘 '두분토론', 'KBS 연예대상' 최우수 아이디어상 수상


KBS 2TV '개그콘서트'의 '두분토론'팀이 2010 KBS 연예대상 최우수 아이디어상을 수상했다.

'두분 토론'의 김영희, 박영진, 김기열은 5일 밤 10시15분 KBS 신관 공개홀에서 이지애-신동엽-신봉선의 사회로 진행된 '2010 KBS 연예대상' 시상식에서 최우수 아이디어상을 차지했다.

김영희, 박영진과 함께 시상대에 오른 김기열은 "다른 코너들보다 뛰어나게 아이디어가 좋은 게 아닌 데 감사드린다"며 "원래는 '세분토론'이었는데 허경환을 버리고 김영희를 영입하신 김석현 감독님 감사드린다"고 재치 넘치는 소감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요즘 행사에 두 명만 부르는데 꼭 세 명을 불러달라"고 여유있는 모습으로 수상을 즐겼다.

홍미경기자 mkh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