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KDIA '제2차 OLED 프론티어 포럼' 개최


"국내 소재산업 육성을 위한 산·학·연·간 유기적 협력 기회 제공할 것"

[양태훈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주형환, 산업부)와 한국디스플레이연구조합(이사장 한상범, KDIA)은 22일 서울 강남 벨레상스 호텔에서 '제2차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프론티어 포럼'을 개최한다고 발표했다.

이날 행사는 국내 OLED 소재산업이 나가야 할 구체적인 방향에 대한 발표와 주요 이슈를 논의하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LG디스플레이 양중환 연구위원이 참석해 'OLED 신재료 기술'에 대한 기대사항을 재료업체와 공유, 시장조사업체 IHS 박진환 이사는 'OLED 디스플레이 경쟁력과 성공 전략, 시장전망'을 주제로 국내 기업이 나가야 할 전략 방향을 제시할 예정이다.

또 국내·외 대표 소재기업인 덕산네오룩스의 이범성 연구소장과 머크의 레미 아네미안 연구소장도 참석, OLED 소재산업의 성공 비법을 공유할 계획이다.

연사 발표 이후에는 'OLED 소재산업의 오늘, 그리고 내일'이라는 부제로 패널 토론을 개최, 'OLED 신소재 개발을 바탕으로 휘는 장치(플렉서블) 등 차세대 분야에 대한 전략 방향을 토론할 예정이다.

산업부 김정화 전자부품과장은 "국내 기판(패널)제조 기술력에 비해 취약한 소재산업 육성을 위해 산·학·연 간 유기적인 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데 앞으로도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양태훈기자 flame@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