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광영 안동시의원 "지방소멸대응기금 효율적 사용해야"


[아이뉴스24 채봉완 기자] 경상북도 안동시의회는 21일 열린 제238회 제2차 정례회 1차 본회의에서 손광영(태화·평화·안기)의원이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지역현실을 반영한 지방소멸대응기금의 효율적인 시책방향’에 대해 제안했다고 밝혔다.

손 의원은 이날 "보조금 지원을 통한 인구 유입 정책보다 지역경쟁력 강화를 위한 정책적 지원에 중점을 둬야 한다. 기금을 보다 효율적으로 사용해야 된다"고 주장했다.

손광영 안동시의회 의원. [사진=안동시의회]
손광영 안동시의회 의원. [사진=안동시의회]

그러면서 "안동시 지방소멸대응기금 사용 투자계획을 살펴보면, 기금의 의미를 전혀 이해하지 못하고 바이오·백신센터 구축, 하아그린파크 내 스포츠센터 설립 등 주먹구구식으로 안일하게 접근하고 있다" 지적했다.

손광영 안동시의회 의원은 "주요 예산을 점검해 지방소멸대응사업과 같은 현안사업의 정책적 방향을 새롭게 모색해 줄 것"을 집행부 측에 강력 요청했다.

또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지난 2021년 10월 행정안전부가 저출산·고령화로 인구소멸 위기의 낙후된 지방자치단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신설된 기금으로, 안동시는 정부로부터 2년에 걸쳐 132억원을 지원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구=채봉완 기자(chbw271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