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부·울·경 흐리고 약한 비


당분간 기온 낮아 쌀쌀

[아이뉴스24 김진성 기자] 6일 부산·울산·경남지역은 대체로 흐린 가운데 오후까지 가끔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부산·울산·경남남해안은 5~10mm, 경남내륙은 5mm 미만이다.

6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현재 기온은 부산 17.4도, 울산 16.2도, 경남(창원) 16.0도로 기록됐다.

6일 오전 9시 현재 전국 날씨. [사진=기상청 날씨누리]

낮 최고기온은 부산 22도, 울산 21도, 경남 21~23도로 전날인 5일(20~23도)과 비슷하겠고, 평년(23~25도)보다 1~3도 낮겠다.

오는 8일까지 낮 기온은 평년보다 1~3도가량 낮겠고,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면서 쌀쌀하겠다. 8일에는 기온이 더 떨어져 경남내륙을 중심으로 10도 이하의 분포를 보이는 곳이 있겠으니, 기온 변화로 인한 건강관리에 신경 써야 한다.

동해남부남쪽먼바다에 내려졌던 풍랑주의보는 6일 오전 6시를 기해 해제됐다.

부산지방기상청 관계자는 "7일에는 울산을 중심으로 순간풍속 55km/h 이상으로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를 철저히 하고 안전사고 발생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부산=김진성 기자(jinseong9486@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