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긴, 청담미디어와 '씨릴즈' 기반 메타버스 콘텐츠 개발


자체 브랜드관 제작 및 씨릴즈 애니메이션 송출

[사진=해긴]

[아이뉴스24 박예진 기자] 해긴(대표 이영일)과 청담미디어(대표 이광재)가 메타버스 엔터티엔먼트 콘텐츠 공동개발을 목표로 지식재산권(IP)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발표했다.

이번 파트너십은 '플레이투게더' 내 청담미디어의 '씨릴즈(CeREELs)' 전용 브랜드 관을 비롯해 오리지널 숏폼 애니메이션을 상영하고, 엘라게이터, 오디, 쓰리아이즈 등 씨릴즈 주요 IP 캐릭터, 코스튬, 아이템 등을 구현하는 등 콘텐츠 개발 및 제휴를 중점으로 한다.

더불어 플레이투게더 버전 씨릴즈 스페셜 숏폼 애니메이션 제작 등 프로모션을 진행, 글로벌 이용자에게 게임을 넘어 음악, 애니메이션, 캐릭터를 아우르는 메타버스 엔터테인먼트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청담미디어는 스토리와 음악이 결합된 영어 오리지널 숏폼 애니메이션 IP 브랜드 '씨릴즈'를 제작 중이다. 대표 IP '엘라 게이터'는 누적 조회수 5천만 뷰 이상을 달성했다.

이영일 해긴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에 대해 "양사의 새로운 도전이 플레이투게더의 전세계 모든 이용자들에게 색다른 재미가 될 수 있도록 다방면으로 사업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광재 청담미디어 대표는 "오리지널 씨릴즈 IP 콘텐츠를 기반으로 출판, 음원, NFT 등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유틸리티를 기반으로, IP 특성을 잘 살려 글로벌 유저들이 즐길 수 있는 재미있는 프로모션도 구상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해긴은 지니뮤직, 실감미디어 전문기업 닷밀, 종합광고대행사 대홍기획 등 다채로운 사업 분야의 기업들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박예진 기자(true.ar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