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주니퍼네트웍스, 연세대 캠퍼스에 40GE 네트워크 구현

'유·무선 네트워크 통합 1차 프로젝트' 완료…2018년까지 4차 프로젝트


[성지은기자] 한국주니퍼네트웍스(대표 채기병)가 연세대학교 신촌캠퍼스의 '유·무선 네트워크 통합 1차 프로젝트'를 완료했다고 2일 발표했다.

지난해 '차세대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정보화 전략계획 수립'으로 시작된 연세대학교의 유·무선 네트워크 통합 프로젝트는 오는 2018년까지 4차로 진행될 예정이다.

주니퍼네트웍스는 국내 최고의 캠퍼스 네트워크 환경 구현이라는 목표 아래, 최대 40기가비트이더넷(GE) 환경으로 고도화할 수 있는 백본 스위치 등 고성능 네트워크 장비를 연세대학교에 공급했다.

이번 연세대학교 프로젝트의 전체 사업 범위는 신촌캠퍼스 내 69개 건물에 1천개 규모의 스위치를 설치해 네트워크 고도화를 구현해 내는 것.

1차 프로젝트에서 주니퍼 네트웍스는 총 120대 규모의 스위치(EX9208 40 Gbps 스위치, EX4600-40F 10 Gbps 스위치)를 공급했고, 사용자 단말(PC) 1 Gbps와 서버 트래픽을 분산시키는 스위치 장비도 설치했다.

건물 내 서비스 확장을 지원할 수 있는 층 간 공사도 시행했고, 유지 보수에 편리한 패치 케이블로 교체하는 작업을 병행했다. 3티어 구조로 된 유선 네트워크 시스템을 2티어로 단순화해 건물에서 장애가 발생할 시 입을 수 있는 피해를 최소화했으며, 네트워크 속도 개선에도 노력을 기울였다.

연세대학교는 남은 3단계 사업에 장비 교체 시 발생할 수밖에 없는 작업 중단(다운타임)을 최소화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사용자의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주니퍼네트웍스는 2차 프로젝트부터 간선 케이블링 작업을 병행해 네트워크 안정성에 세심한 리소스를 투입한다는 방침이다.

채기병 한국주니퍼네트웍스 대표는 "남은 4차 프로젝트까지 한 틈의 오차 없는 결과물을 완성하는 데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연세대 경험을 통해 교육 관련 시장 고객 확보를 위해 적극적인 공세를 전개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성지은기자 buildcastl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