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크샵, 연간 역직구 매출액 80억 돌파

역직구 주 소비층 중화권 고객 크게 늘어


[장유미기자] 온라인 쇼핑몰 시장에서 새로운 기회로 떠오른 역직구 시장이 지난 해 호조를 이뤘다.

14일 전자상거래 통합솔루션 메이크샵은 작년 자사 역직구 서비스 매출이 전년대비 약 3배 늘어난 80억 원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메이크샵에 따르면 역직구 성장의 주역은 중화권 소비자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곳의 역직구 오픈마켓 'OKDGG'의 지난 해 중화권 매출 비중은 같은 해 상반기 55%에서 68%까지 증가했다. 아울러 '메이크글로비'의 중국어 전문몰 매출 비중도 2013년 45.4%에서 지난 해 64.4%로 크게 늘었다.

해외 소비자가 가장 즐겨 찾는 품목은 패션 의류(35%)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가방, 신발 등 패션 잡화(20%)가 2위를 차지했고, 화장품(15%), 한류상품(12%), 캐릭터 상품(10%)이 각각 뒤를 이었다.

메이크샵은 해외 쇼핑몰 구축부터 마케팅, 배송, CS까지 해외진출을 원스톱으로 지원하며, 역직구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김기록 메이크샵 대표는 "한∙중 FTA 체결과 정부가 발표한 역직구 활성화 대책 방안에 힘입어 올해 역직구 시장 규모가 더 확대될 것으로 전망한다"며 "쇼핑몰 특성에 맞춘 해외진출 서비스를 더욱 강화해 역직구 시장의 성장세를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