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리더, 이용자 감소로 '7월1일' 폐쇄


[안희권기자] RSS리더 '구글리더'가 이용자 감소에 따라 7월1일 폐지된다.

더넥스트웹은 구글이 뉴스취합서비스인 구글리더를 7월1일 폐쇄할 계획이라고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구글은 구글리더를 폐지하고 관련 인력을 다른 상품에 집중할 계획이다.

구글리더(Google Reader)는 2005년에 공개된 RSS 피드 리더 서비스로 초반에 주목을 받았으나 플립보드, 자이트와 같은 디지털 잡지, 그리고 페이스북과 트위터가 뉴스플랫폼 역할을 하면서 이용률이 크게 하락했다.

구글은 구글리더 이용률이 떨어지자 4개월후에 서비스를 중단하기로 한 것. 구글은 봄대청소 일환으로 구글리더 외에 구글빌딩메이커(Google Building Maker), 구글클라우드커넥트(Google Cloud Connect), GUI 빌더, CalDAV API 등을 올해안에 종료하기로 결정했다

안희권기자 arg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