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섹, LH '정보보호 마스터플랜' 컨설팅 완료

"공기업 정보보호 역량 강화"


[김수연기자] 인포섹(대표 신수정)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정보보호 관리체계 및 마스터플랜(이하 정보보호 마스터플랜)' 수립 컨설팅을 완료했다고 9일 발표했다.

이번 '정보보호 마스터플랜' 수립은 공사 내 정보 흐름에 대한 종합적인 분석을 바탕으로 침해사고 발생 시 신속한 대응 체계를 수립하고, 최적화된 정보보호 관리 체계를 제시하여, LH 의 정보화 사업에 효과적인 정보보호 정책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진행되었다.

이를 위해 인포섹은 정보시스템에 대한 취약점 진단 및 모의해킹을 통한 위협 대응, 정보보호 강화를 위한 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조직 재편, 실질적인 보안업무 처리절차 확립 등 법·제도에서 요구하는 정보보호 관련 요건 정의 및 운영·관리 방안을 마련하였다고 설명했다.

LH는 '정보보호 마스터플랜'을 기반으로 지역 본부·사업본부 등을 포함한 LH전사 차원의 정보보호 관리 체계를 확대하여 안전한 대국민 정보보호 서비스 를 제공하고, 전 임직원의 정보보호 인식을 고취하여, 더욱 안전한 정보보호 운영환경을 조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포섹 컨설팅 본부 이수영 본부장은 "이번 사업은 공공기관의 안정적인 정보보호 운영 및 정보보호 관리체계 수립을 위한 관리적, 제도적 측면에서의 기준 수립을 위한 것으로 LH 사례는 다른 공공기관 및 공기업의 벤치마킹 대상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수연기자 newsyouth@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