맵퍼스, 한국토요타에 '아틀란 3D' 맵 공급

아이패드2, 주유상품권 증정하는 기념 이벤트 진행


[박웅서기자] 맵퍼스(대표 김명준)는 자사의 내비게이션 전자지도 '아틀란 3D'를 국내에서 판매되는 한국토요타자동차의 렉서스, 토요타에 공급한다고 29일 발표했다.

한국토요타는 지난해부터 LG전자와 함께 개발해온 한국형 내비게이션에 맵퍼스의 전자지도 '아틀란 3D'를 탑재하기로 결정했다.

맵퍼스 관계자는 "품질에 까다로운 해외 자동차 제조사가 맵퍼스의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며 "고급스럽고 스타일리시한 3D 그래픽과 국내 이용자들에게 인정받아 쌓아온 신뢰가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한국토요타와 LG전자가 공동 개발한 '한국형 내비게이션'에 탑재되는 '아틀란 3D'는 2D 및 3D 화면을 모두 안정적으로 구현하는 것이 장점이다. 또한, '풀 3D 스마트 뷰' 기능을 통해 복잡한 갈림길이나 고가차도 등도 생생한 3D 화면으로 정확하게 입∙출구를 안내해준다.

맵퍼스는 한국토요타와 파트너십을 기념해 관련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12월14일까지 아틀란 홈페이지(www.atlan.co.kr)를 방문해 아틀란의 매력들 중 마음에 드는 내용에 투표하면 추첨을 통해 애플 아이패드2 16G 와이파이(1명)와 주유상품권 5만원권(10명)을 증정한다.

김명준 맵퍼스 대표는 "토요타 차량에 탑재되기 위해 까다로운 요구사항과 엄격한 성능 테스트를 거쳤다"며 "아틀란이 이번 파트너십을 계기로 순정 및 매립형 시장에서도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맵퍼스는 내비게이션 맵 소프트웨어 제조사로 지난 2007년 7월 '아틀란' 전자지도를 처음 선보였다. 이후 '아틀란 위즈', '아틀란 3D' 등을 출시하며 파인드라이브, 삼성 내비게이션 등에 맵을 공급하고 있다.

박웅서기자 cloudpark@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