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와플스토어' 인수…지역포털 구체화

위치기반 SNS 서비스 업체 인수로 시너지 기대


[김영리기자] 위메이크프라이스가 지역포털로 거듭나기 위한 작업에 본격 돌입했다.

위메프를 운영 중인 나무인터넷(대표 허민)은 위치기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업체인 와플스토어를 인수했다고 14일 발표했다.

와플스토어는 섬세한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뛰어난 기술력을 바탕으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및 서비스 분야에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는 회사다.

와플스토어의 플레이스탭은 퀘스트 중심의 위치기반 SNS로, 사용자는 앱 내에서 다양한 퀘스트를 수행하며 주변의 소셜커머스 정보는 물론 포인트와 쿠폰 등의 혜택을 실시간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위메프는 이번 와플스토어 인수를 통해 위치기반 서비스 경험 및 모바일 서비스 관련 기획, 기술력을 지원받아 고객들에게 보다 세분화된 지역밀착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허민 대표는 "이번 인수로 인적, 기술적 자원을 제공받게 돼 지역 포털로 성장해나가기 위한 교두보를 마련한 셈"이라며 "보다 발전된 '지역밀착형' 서비스 제공으로 고객 편의를 도모하고, 지역 중소업체들과 동반 성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와플스토어는 사진이나 음식, 패션 등 관심사가 비슷한 사람들 간의 유대감을 높이고 분야별 정보를 집약한 SNS 서비스를 계속 선보일 예정이다.

김영리기자 miracle@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