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라비티, 독립국가연합 및 유럽지역 지사설립

 


그라비티가 유럽지역에 지사를 설립해 현지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그라비티(대표 류일영)는 러시아, 우크라니아 등의 독립국가연합(CIS)과 프랑스를 주축으로 한 유럽 불어 문화권 국가에 지사인 '그라비티 CIS'와 '그라비티 EU' 를 각각 설립했다고 15일 밝혔다.

그라비티는 지난 해 6월부터 러시아에 그나로크'의 공개시범서비스를 진행하던 현지 업체를 그라비티의 자회사로 편입시키고, 사명을 '그라비티 CIS로 변경했다.

그라비티 CIS는 이후 라그나로크의 상용화를 진행할 예정이며, 향후 그라비티가 개발하는 유력 게임을 지속적으로 서비스하게 된다.

그라비티 EU는 지난 12일부터 라그나로크의 공개시범서비스를 진행하고 있다. 향후 서비스될 게임의 개발과 현지화 작업을 담당할 예정이며, 이를 발판으로 더욱 적극적인 유럽시장 진출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서정근기자 antila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