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모델 출신 배우 강승현, 비스터스엔터와 전속계약

"강승현 모든 활동 전폭 지원할 것"


[조이뉴스24 권혜림 기자] 톱모델 출신 배우 강승현이 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9일 비스터스엔터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강승현과 전속계약 체결 사실을 알렸다. 소속사는 "강승현은 데뷔 이후 세계적인 톱모델로서 패션쇼와 국내외방송, 광고계등 다양한 무대를 넘나들며 많은 이들의 뮤즈로 불릴 만큼 패션계의 핫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해왔다"며 "세계적인 패션 거장들의 끊임없는 러브콜은 받아온 그만의 매력적인 모습을 배우 강승현으로서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 보여줄 준비가 됐다"고 알렸다.

이어 "패션과 연기뿐만 아니라 강승현의 모든 활동에 회사 차원의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지난 2007년 포드 슈퍼모델로 데뷔해 톱모델의 활약을 이어갔던 강승현은 '팔로우 미' '겟 잇 스타일' '효니티비' 등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기획 및 진행 능력을 자랑했다.

올해는 영화 '독전'을 통해 배우로서 스크린에 데뷔했다. 비스터스엔터는 "강승현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하며 연기에 집중하고 있다"며 "대중들에게 배우로서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강승현이 계약을 맺은 비스터스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박성연, 송민지, 이도국, 양대혁, 김정현 등이 소속돼 있다.

권혜림기자 lim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