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아♥이던 '큐브엔터테인먼트' 퇴출 이유가? 소속사 열애설 부인에도 "솔직해지고 싶었다"


[조이뉴스24 도철환 기자] 13일 현아와 이던의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가 이 둘을 퇴출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이목이 쏠리고 있다.

이날 큐브엔터테인먼트 측은 "소속 아티스트 현아와 이던을 퇴출한다"라면서 "두 사람과의 신뢰 회복이 불가능한 것으로 판단돼 결정한 사안"이라고 말했다.

앞서 현아와 이던의 열애설이 제기됐을 당시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사실무근"이라며 두 사람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하지만 다음날 현아는 "솔직해지고 싶었다"며 공개 열애를 인정했다.

이후 큐브엔터테인먼트는 현아와 이던의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이에 앞으로 현아와 이던의 귀추가 주목된다.

도철환기자 dodo@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