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엔터 '토스트', 게임 개발사 솔트랩 고객사 영입

솔트랩, 신작 '뉴본' 토스트로 서비스…"해외 서비스도 계획 중"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지난 3일 출시한 모바일 게임 '뉴본'이 토스트(TOAST)를 통해 서비스된다.

NHN엔터테인먼트(대표 정우진)는 게임 개발사 솔트랩(대표 김세웅)을 자사의 통합 클라우드 솔루션 토스트의 고객사로 영입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솔트랩은 스테디셀러 게임 중 하나인 '아바(A.V.A)'의 핵심 제작 인력이 만든 게임 개발사다. 최근 슈팅 게임의 노하우를 담아낸 모바일 슈팅 역할수행게임(RPG) '뉴본'을 출시해 서비스하고 있다.

뉴본은 대규모 재앙으로 인해 인류 문명이 붕괴한 '포스트 아포칼립스' 세계관을 배경으로 한 게임으로, 언리얼 엔진4를 활용해 콘솔 게임 못지않은 그래픽을 구현한 것이 특징이다.

솔트랩이 뉴본의 정식 출시에 활용한 NHN엔터테인먼트의 토스트는 다년간의 게임 서비스 노하우를 바탕으로 다양한 게임 전용 클라우드 상품을 제공한다. 대표 상품으로는 인증, 보안, 결제, 운영, 분석 등 게임서비스에 필요한 모든 기능을 총집합한 글로벌 게임 플랫폼 '게임베이스'와 국가·기기·OS별로 다운로드 품질 관리를 통해 게임 콘텐츠의 효율적인 다운로드를 돕는 '스마트 다운로더' 등이 있다.

현재 YJM게임즈, 넵튠, 로드컴플릿, 엔터메이트, 엔드림 등 다수의 게임 개발사가 TOAST의 인프라 및 게임베이스 플랫폼을 이용하고 있다. 특히 해외 진출을 계획하고 있는 게임사에서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솔트랩 관계자는 "솔트랩은 토스트를 통해 신작 뉴본 출시에 안정적인 서비스 환경을 구축할 수 있었다"며 "조만간 토스트를 통해 해외 서비스를 진행하는 것도 계획 중"이라고 말했다.

김나리기자 lor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