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아이폰?"…어떤 중고폰이 더 쌀까

스마트초이스 홈페이지에서 중고폰 구매 전 온라인 시세조회 가능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중고폰 시세를 조회할 수 있는 사이트가 열린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는 단말기 구입부담 경감을 위하여 중고폰 판매가격 정보를 제공하는 시세조회 서비스를 10일부터 스마트초이스를 통해 오픈한다고 발표했다.

스마트초이스 홈페이지에서 스마트라이프에 중고폰 시세조회에서 찾을 수 있다. 오전 9시 오픈 예정이다. 향후 중고폰 구매를 희망하는 소비자들은 중고폰 구매 전에 '중고폰 시세조회 서비스'를 통해 대략적인 중고폰 판매시세를 먼저 확인하고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세조회 서비스는 중고폰 모델별 판매가격과 각 모델의 등급별 평균시세 정보를 제공하며 매월 2회 직전 주간 업체별 판매가격을 반영해 업데이트된다. 등급은 업체별 기준에 따른다. 둘째 넷째 월요일날 바뀐다.

제공되는 가격 정보는 정보 제공에 동의한 10개 중고폰 업체들의 판매가격을 반영했다. 가격 정보제공에 참여를 원하는 업체는 스마트초이스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다.

과기정통부 관계자는 “중고폰은 시장 가격이 다양하게 나타나기 때문에 일반적인 가격 수준을 가늠하기 어려워 이용자들이 구매 시 어려움을 겪기도 하였다”며, "시세조회 서비스를 통해 대략적인 시세를 파악할 수 있게 되어 이용자의 탐색비용이 감소하고 거래가 활성화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부는 향후에도 이용자들의 중고폰 거래 활성화를 지원하고자 관련 업계 및 이용자 의견을 수렴해 서비스 개선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