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청춘해', MBC 라디오 공개방송서 만나요

오는 23일 상암동 문화비축기지에서 여름맞이 토크콘서트


[아이뉴스24 김문기 기자] KT가 청춘을 공감하고 위로하기 위해 MBC FM4U와 손을 잡았다.

KT(회장 황창규)는 23일 상암동 문화비축기지에서 'KT 청춘氣UP 토크콘서트 #청춘해(#청춘해)'를 개최한다고 13일 발표했다.

'#청춘해'는 KT가 2016년부터 젊은 세대를 응원하기 위해 진행하는 토크콘서트로 매회 새로운 형식과 주제, 출연진, 다양한 이벤트로 전국 곳곳을 찾아가고 있다. 지난해까지 누적 관람객 4만 명을 돌파했다.

이번 #청춘해 콘서트는 MBC FM4U와 함께 여름 특별기획 공개방송으로 진행된다. MC인 '푸른밤 이동진입니다' 디제이 이동진 영화평론가는 심야 시간대 섬세하고 감성적인 진행으로 젊은 청취자들의 지지를 얻고 있다. 공개방송은 오는 30일 푸른밤을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콘서트에는 '청춘 위로와 공감'의 주제를 함께할 다양한 인사들이 출연한다. 멀티라이터로 활약하고 있는 소설가 김중혁과 FM 영화음악 디제이인 영화배우 한예리는 청춘 토크를 진행한다. K팝스타 출신 정승환, 싱어송라이터 옥상달빛, 인기 아이돌 여자친구, 실력파 아티스트 자이언티 등 가수가 출연한다.

KT는 콘서트 전 다양한 이벤트로 청춘들의 여름 나기를 지원한다. 축제 분위기를 느낄 수 있도록 '페이스 스티커' 제공하고 '1분 초상화' 이벤트로 추억을 간직할 수 있다. 또 ‘보물찾기’ 이벤트로 현장 경품을 증정한다.

윤종진 KT 홍보실장(부사장)은 "이른 폭염 속에 학업, 취업 준비 등으로 청춘들이 힘겨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것 같다. 이번 콘서트를 통해 청춘들이 함께 모여 일상을 나누며 서로를 위로하고 공감하는 자리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김문기기자 mo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