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공업, 10억원 자사주 취득 신탁계약 체결

지난 2016년 이후 두 번째


[아이뉴스24 한수연 기자] 자동차 내장재 전문 기업 현대공업이 10억원 규모의 자사주 취득 신탁 계약을 체결했다.

1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현대공업은 주가안정을 목표로 신영증권과 10억원 규모의 자기주식취득 신탁계약을 체결했다. 이는 지난 2016년 이후 두번째다.

현대공업 측은 "이번 자사주 취득 신탁 계약의 배경은 주가부양 차원을 넘어, 상장 이후 일관되게 추진해온 주주친화정책에 대한 의지 표현"이라며 "단기적 실적 변동에 동요하지 않고, 주주가치를 우선으로 생각하는 정책을 꾸준히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수연기자 papyru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