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신소재, 1Q 영업익 3.0% 감소…매출은 성장

매출원가 상승으로 영업이익 소폭 하락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합성운모 생산 전문 차이나크리스탈신소재홀딩스가 30일 올해 1분기 실적은 매출액 161억원, 영업이익 61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은 22.8% 올랐고, 영업이익은 3.0% 소폭 줄었다.

위완화(RMB) 기준 매출액은 9천587만 위안, 영업이익 3천664만 위안으로 각각 22.4% 상승, 3.3% 하락한 수치다. 영업이익률은 약 38% 수준이다.

회사 관계자는 "매출원가 상승으로 인해 영업이익이 다소 낮아졌다"면서 "특히 원재료인 용융마그네시아와 흑연 가격이 전년동기대비 각각 128%, 44%까지 상승한 영향이 컸다"고 말했다.

크리스탈신소재 고객들의 부담을 최소화하고 운모시장 전체의 안정성을 확보하는 것이 당장의 수익보다 중요하다고 판단해 즉각적인 단가 조정은 보류했다는 설명이다.

이어 "거래처 및 공급물량이 늘면서 전체 매출 규모는 의미 있는 상승세를 보였다"며 "합리적인 원가 절감과 생산량 확대를 통해 수익률과 실적을 더욱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회사는 올해 신공장 증설을 통해 생산능력(CAPA)를 더욱 늘려 매출액과 시장 점유율을 더욱 확대하고, 차세대 나노 신소재 그래핀 사업 등 미래 신사업에 대한 전략적 투자를 통해 회사의 경쟁력을 강화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