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사이트 인터뷰⑥] 언어 학습 고통의 해결사, 에듀테크 스타트업 ‘튜터링’


[아이뉴스24 김철수기자] 2018년 무술년 새해 아이뉴스24는 좋은 일자리 창출과 중소기업 성장에 기여하는 중추기관 서울산업진흥원과 함께 역량 있고(Capable), 일 잘하고(Adept), 열정 있는(Passionate) 우수 강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브랜드 제고를 위한 릴레이 응원 인터뷰 ‘인사이트 인터뷰’를 시작한다.[편집자주]

튜터링은 바쁜 현대인들이 언어 학습의 시간적, 비용적 한계를 극복할 수 있도록 모바일 어플을 통해 예약 없이 24시간 1:1 영어, 중국어 원어민 튜터를 통한 언어 학습을 제공하는 에듀테크 스타트업이다.

실시간 모바일 원어민 회화 어플 서비스를 제공하는 ‘튜터링’ 최경희, 김미희 공동 대표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매월 150% 성장하는 우수 강소기업

지난 2016년 9월 론칭한 튜터링은 현재 회원수 20만, 매월 150% 매출이 급성장하고 있는 에듀테크 스타트업이다.

최경희, 김미희 공동 대표는 능동적인 인재들을 채용해 즐거운 조직문화를 만들고, 구태의연한 제도들을 과감히 버리면서 조직을 개선해 나간 것을 튜터링이 급성장 할 수 있었던 원동력으로 뽑았다.

또한 두 여성 CEO가 함께 대화로 서로 공감하며, 직원들과 소통하기 위해 노력하는 한편 각자의 이야기를 담은 쪽지 일명 ‘쪽대본 문화’를 통해 자유로운 기업 문화를 만들어 낸 것이 성공의 비결이라고 밝혔다.

◆친절한 안내자가 되어준 SBA

기존 정부의 지원사업과 자금은 중소기업들에게 편중되는 정책들이 많았다. 하지만 서울시, SBA(서울산업진흥원)가 지원하는 ‘일 학습 병행제’를 선정된 튜터링은 스타트업이 받을 수 없었던 다양한 지원들을 바탕으로 디지털이노베이션 대상, KDB스타트업 대상을 수상하는 등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언어 학습의 Pain Killer를 꿈꾸다

최경희, 김미희 공동 대표는 영어와 중국어등 언어 학습의 고통을 받는 모든 분들이 튜터링이라는 알약을 먹고 언어 학습의 콤플렉스에서 해방되는 Pain Killer 같은 존재가 되고 싶다고 전했다.

김철수기자 steel@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