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정비에스씨, 20억 규모 자사주 신탁계약 체결

"주가안정 및 주주가치 제고 목적"


[아이뉴스24 김나리기자] 우정비에스씨가 15일 20억 규모의 자사주 신탁계약을 체결했다고 공시했다.

이번 계약 체결은 주가안정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목적이라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회사 측은 "올해를 퀀텀점프를 위한 성장통의 시기라고 생각해 전사적으로 회사의 성장동력인 정밀의학 임상시험수탁(CRO)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기업의 이윤추구를 바탕으로 한 주주가치 증대를 통해 시장의 기대에 반드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우정비에스씨는 전날 3분기 매출액은 198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9.9% 성장했으나, 영업이익은 16억8천만원으로 적자전환했다고 공시했다.

이에 대해 천병년 우정비에스씨 대표는 "공격적인 연구개발비 투자로 인해 영업이익이 적자를 기록했다"며 "매출은 연초 예상대로 성장세를 구가하고 있으며 이익도 실제적으로는 하등의 문제가 없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김나리기자 lily@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