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콜]카카오 "로엔 지분 처분 계획 없다"

"지분 처분해 전략적 제휴 계획 없다"


[아이뉴스24 민혜정기자] 카카오가 자회사 로엔엔터테인먼트의 지분 처분을 고민해 본적이 없다고 밝혔다.

9일 카카오는 3분기 실적 컨퍼런스콜에서 "로엔엔터테인먼트를 인수해 서로 윈윈 효과를 거뒀다"며 "현재 지분을 76.4% 정도로 갖고 있는데 이 지분 처분과 관련해 고민해 본적이 없다"고 말했다.

이어 "지분을 처분해 다른 사업자와 전략적 제휴를 맺거나, 지분을 매각할 계획이 없다"고 덧붙였다.

민혜정기자 hye555@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