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폭스바겐, 올해 1분기 152만5천여대 인도…사상 최대 실적
전년 동기 대비 5.9% 증가…지난달 미국 시장 9천700대 인도
2018년 04월 16일 오후 13:4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폭스바겐 그룹은 올해 1분기 동안 전 세계 시장에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5.9% 증가한 152만 5천300대를 인도하며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기록했다고 16일 발표했다.

지난달 글로벌 시장에서는 전년 동월 대비 4.9% 증가한 총 58만 4천700대를 인도하며 월 실적 또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유럽시장의 고른 성장세와 미국·북미 시장에서 이뤄진 SUV 라인업(신형 티구안, 티구안 올스페이스, 아틀라스 등)의 출시가 1분기 판매 성장세를 견인했다. 특히 신형 티구안은 SUV 미국 시장에서 3월 한 달 동안 9천700대가 인도 되며 인기를 입증했다.



폭스바겐 브랜드 이사회 임원이자 세일즈 부문 총괄 책임자인 위르겐 스탁만(Jürgen Stackmann)은 "폭스바겐 브랜드의 이번 1분기 실적은 매우 고무적이다. 이에 우리의 고객들과 딜러들의 노력에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했다.

각 지역과 시장 별 3월 주요 실적은 다음과 같다.

유럽 시장에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3.4% 증가한 총 19만대를 인도했다. 서유럽 국가 중, 이탈리아와 프랑스에서 각각 9.9%, 8.6%의 성장률을 기록했으며, 스웨덴에서 11.9%의 높은 성장률을 기록하며 서유럽 전체의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독일 시장에서는 전년 동월 대비 비슷한 실적을 보이며, 0.8% 증가한 5만 4천400대가 인도됐다. 중앙 유럽과 동유럽 시장에서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4.6% 증가한 2만 5천300대가 인도됐다.

북미 시장에서 전년 동월 대비 5.2%가 증가한 5만500대를 인도했다. 특히, 미국 시장에서는 SUV 공세로 17.8% 증가한 3만 2천500대가 인도됐다. 캐나다에서는 31.8%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남미 시장에서는 지난해 같은 대비 6.6% 증가한 4만 1천100대가, 남미 시장 중 가장 큰 시장인 브라질에서는 동월 대비 8.4% 증가한 2만7천800대가 고객들에게 인도됐다.

최대 시장인 중국에서는 지난 3월에도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6% 증가한 26만9천500대가 인도됐다. 특히 제타(Jetta)와 라비다(Lavida) 그리고 산타나(Santana)모델에 대한 수요가 높았으며, 테라몬트(Teramont)의 인기가 중국 시장의 높은 성장률을 견인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도민선] 정부의 내년 3월 5G 상용화..
[김문기] 5G 주파수 '20MHz' 이격 근거..
[윤지혜] 판매직원 근로환경으로 본 샤..
[글로벌 인사이트]본격화하는 미·중..
[글로벌 인사이트]본격화하는 미·중..
프리미엄/정보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