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글로벌경제
주요 원자재 값 하락 속 美·中 무역전쟁 가능성 낮아
중국산 알루미늄, 미국산 대두 가격 큰 폭 하락
2018년 04월 15일 오후 12: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유재형 기자] 미·중 무역갈등이 전면전 양산으로 번지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한국은행은 15일 발간한 '해외경제포커스'를 통해 양국간 무역갈등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이나 협상을 통한 통상갈등 축소 노력도 병행하고 있어 전면적인 무역 전쟁으로 악화될 가능성은 높지 않은 상황이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역시 양국간 무역 갈등이 더는 심화되지 않을 것이라는 견해를 내놨다.

이 총재는 12일 오전 금융통화위원회 직후 간담회 자리에서 개인 의견임을 전제로 "중국이 최근 시장개방을 확대한다는 방침을 밝히는 등 전향적인 모습을 보여주면서 최악의 상황으로 치닫지 않을 것이란 기대가 높아졌다"고 언급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대중국 통상압박 강화에 맞서 미국산 대두의 관세부과 예고 등 중국 정부의 대응조치가 이어지면서 미·중간 통상갈등이 심화되고 있다 상황이다.

미·중 무역갈등 과정에서 중국산 알루미늄, 미국산 대두 등 주요 원자재가 관세부과 품목에 포함되면서 해당 원자재 가격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

한은은 이번 보고서에서 이후 전개상황에 따라 국제원자재 가격의 변동성이 당분간 높아질 수 있으나 양국 갈등이 추세적인 가격하락요인으로 작용할 가능성은 크지 않을 것으로 봤다.

한편, 국제원자재시장에서는 3월 중순 이후 이란, 시리아 등 중동지역 지정학적 리스크가 대되면서 국제유가가 상승했다.

향후 국제유가는 미국의 셰일오일 증산 등 하락요인에도 불구하고 중동지역의 불확실성이 지속되면서 당분간 변동성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했다.

유재형기자 webpoem@i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지수] 은행家 '소통' 바람, 순풍인..
[윤선훈] 정쟁이 가로막는 생계형 적..
[도민선] 정부의 내년 3월 5G 상용화..
[김문기] 5G 주파수 '20MHz' 이격 근거..
[윤지혜] 판매직원 근로환경으로 본 샤..
프리미엄/정보
시가총액 1조달러, 승자는 누구?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