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주식시황
[특징주]반도체株, 동반 상승…업황 밝다
日 웨이퍼업체, '어닝서프라이즈' 기록
2018년 02월 07일 오전 09:3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다운 기자] 반도체 가격 상승과 공급부족 전망에 반도체주들이 동반 상승하고 있다.

7일 오전 9시20분 현재 SK하이닉스는 전날보다 3.99%(2천800원) 오른 7만3천원을 기록중이다.

삼성전자도 0.55% 오르고 있다.

반도체 소재·부품주도 강세다. 피에스엠씨가 3.35%, 에프에스티가 3.35%, 동운아나텍이 3.19%, SKC솔믹스가 2.21%, 네패스신소재가 221%, 테크윙이 1.97%, 미코가 1.81%, 덕산하이메탈이 1.54% 오르고 있다.



일본의 반도체 웨이퍼 업체인 숨코(SUMCO)가 '어닝 서프라이즈' 수준의 4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박유악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숨코가 올 1분기 실적이 크게 상승할 것이라고 언급하며 반도체 업황이 꼭지에 이르렀다는 시장의 우려를 일축했다"고 전했다.

반도체 웨이퍼 공급 부족이 2019년까지 지속될 것으로 전망되며, 이에 따라 D램의 공급도 제한돼 반도체 업황이 호조세를 보일 것으로 숨코 측은 전망했다.

박 애널리스트는 "D램 가격 상승과 낸드 수급 개선, 신규 데이터센터 증축과 '갤럭시 S9' 판매 호조, 환율 안정화 등에 따라 반도체 업종의 주가가 상승 전환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나리]배그 모바일 '욱일기' 논란
[유재형] '소수의견' 부각에 섣부른 8..
[도민선] 재난안전통신망 제대로 활..
[장유미] 美-中 무역 갈등…'시진핑 신..
[윤선훈] 스마트폰 신기술 몰아치는데..
프리미엄/정보
스쿠터·바이크가 新교통수단으로 뜬..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