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E스포츠
[스타2]한이석, 장기전 끝에 스칼렛에 역전승
집중력 싸움에서 앞서며 스칼렛 꺾고 승자전 진출
2018년 01월 13일 오후 14:38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박준영기자] 한이석이 '스칼렛' 샤샤 호스틴에 역전승하며 승자전에 진출했다. 한이석은 이병렬과 16강 진출을 다툰다.

한이석은 13일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진행된 '2018 글로벌 스타크래프트 2 리그(GSL) 시즌1' 코드S 32강 C조 2경기에서 스칼렛에 2대1로 승리했다.

1세트 '카탈리스트'에서 한이석은 스칼렛의 두 번째 멀티 활성화를 늦추며 기분 좋게 시작했다. 트리플 체제를 구축한 한이석은 의료선과 공성전차로 스칼렛을 조금씩 압박했다.

기회를 노리던 스칼렛은 '뮤링링(뮤탈리스크-저글링-맹독충)'으로 분위기를 바꿨다. 한이석의 6시 멀티를 저지한 스칼렛은 그대로 전면을 공격, 건설로봇 25기와 공학연구소 2개를 모두 파괴하는 성과를 올렸다. 승기를 잡은 스칼렛은 남은 한이석의 주력을 섬멸하며 선취점을 올렸다.



일격을 맞은 한이석은 2세트 '네온 바이올렛 스퀘어'에서 화염차와 해방선, 의료선으로 스칼렛을 계속 흔들었다. 연이은 견제로 산란못을 파괴한 한이석은 풍부한 광물지대를 확보하며 자원과 업그레이드에서 앞서나갔다.

스칼렛도 한이석의 운영을 저지하며 경기를 후반으로 끌고 갔다. 살모사와 울트라리스크로 한이석을 밀어낸 스칼렛은 점막을 계속 펼치며 센터 지역을 장악했다. 양 선수는 인구수 200을 채우며 대규모 전투를 준비했다.

팽팽했던 경기는 집중력 싸움에서 갈렸다. 스칼렛이 먼저 맹공을 퍼부었지만 한이석의 방어는 단단했다. 유령으로 무리군주와 울트라리스크를 저격한 한이석은 해방선으로 스칼렛의 자원줄을 말렸다. 결국 한이석이 33분 장기전 끝에 승리하면서 경기는 원점으로 돌아갔다.

이전 세트 승리로 분위기를 바꾼 한이석은 3세트 '블랙핑크'에서 스칼렛의 초반 저글링 견제를 저지하며 주도권을 가져왔다. 상대의 체제를 모두 파악한 한이석은 '은폐 밴시'와 공성전차로 스칼렛의 움직임을 묶었다.

스칼렛이 '궤링링(궤멸충-저글링-맹독충)'으로 찌르기를 준비했지만 한이석의 진출이 더 빨랐다. 한이석은 본진은 '은폐 밴시', 멀티는 해병과 공성전차, 의료선으로 공격해 스칼렛을 계속 흔들었다. 결국 한이석의 몰아치기에 스칼렛이 항복하며 경기가 마무리됐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송오미] 한국당, 국회정상화 관심 없..
[치매여행]<10> 치매환자의 폭력적..
[한수연] 지금도 벌어지고 있을지 모를..
[김형태의 백스크린]32년 전에도 그..
[한상연] 경총이 송영중 끌어안아야..
프리미엄/정보
美 유엔인권이사회 탈퇴, 이유는? "정..
넷플릭스·아마존, 인도서 고전…승자..

 

SMSC 2018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