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경제일반
국민연금 지분 10% 이상 기업, 4년새 2배 증가
BNK금융지주, 엔씨소프트, 포스코, KT, 네이버는 최대주주가 국민연금
2017년 12월 06일 오전 09:5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윤선훈기자] 국민연금이 10% 이상 지분을 보유한 기업이 지난 2013년 '10%룰' 시행 이후 4년새 2배로 증가했다. 특히 BNK금융지주, 엔씨소프트, 포스코, KT, 네이버 등 5곳은 국민연금이 최대주주였다.

6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가 국민연금공단의 지분 5% 이상 보유 기업 현황을 조사한 결과, 지난 9월 말 현재 국민연금이 지분 5% 이상을 보유한 기업은 275곳으로 2013년 말보다 23.9%(53곳) 늘었다. 지분율 10%를 넘긴 기업도 84곳으로, 4년 전(42곳)의 2배로 늘었다.

연기금은 개별종목에 10% 이상 투자하는 것이 원칙적으로 금지됐다가, 지난 2013년 9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자본시장법)' 개정으로 10%룰이 완화된 후 10% 이상 지분 보유 기업 수를 크게 늘렸다.



지난 9월 말 현재 국민연금이 지분 5% 이상을 보유한 기업의 지분가치 합계는 116조9천742억 원으로 4년 전에 비해 144.5%(69조1천406억원) 늘었고, 지분 10% 이상 기업은 32조809억원으로 무려 339.4%(24조7천790억원) 급증했다. 같은 기간 코스피와 코스닥 시가총액 증가율(36.8%)의 10배에 달하는 증가폭이다.

지난 9월 말 현재 국민연금의 기업별 지분율은 LG하우시스가 14.33%로 가장 높았다.
이어 신세계(13.58%), 호텔신라(13.5%), CJ제일제당(13.48%), 한섬(13.47%), 대림산업(13.45%), 현대그린푸드(13.21%) 등 18개사가 13%를 넘었고, 롯데푸드(12.72%), BNK금융지주(12.52%), 엔씨소프트(12.34%), 농심(12.32%), GS건설(12.25%) 등 23개사는 12%대였다.

삼성전기(11.54%), 한진칼(11.36%), 포스코(11.31%), KT(11.2%) 등은 11%대였고, 효성(10,95%), LS(10.88%), 네이버(10.41%), SK하이닉스(10.37%)도 10% 이상 그룹에 속했다.

이 가운데 BNK금융지주, 엔씨소프트, 포스코, KT, 네이버 등 5곳은 국민연금이 최대주주로 등재돼 국민연금의 영향력이 절대적인 기업에 속했다.

한편 시가총액 1,2위 기업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는 2013년 말 국민연금 지분율이 5% 미만이었지만, 올 9월 말엔 9.71%, 10.37%로 각각 높아졌다. 3위인 현대차는 8.12%로 4년 새 0.55%p 상승했다.

윤선훈기자 krel@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경제일반 최신뉴스
獨밀레, 14인용 식기세척기 국내 출시
"스마트공장 보급 사업, 한국형 제조혁신 모델..
중기부, 아이디어 사업화 지원 '온라인 멘토링'..
중기부, 기보-KB국민銀과 혁신벤처기업 성장지원..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이성필의 NOW 지바]윤덕여호, '경험..
[도민선] '조직강화' 바람몰이 나선 방..
[윤선훈] 현장에서 체감하는 기술탈..
[김동현의 허슬&플로우]정성룡, 그를..
프리미엄/정보
알파벳, 네스트로 아마존 견제 성공할..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