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E스포츠
[LOL]롱주, 교전에서 진에어 압도하며 3세트 승리
'프레이' 김종인의 펜타킬 앞세워 진에어에 2대1 승리
2017년 11월 29일 오후 23:5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박준영기자] 롱주 게이밍이 진에어 그린윙스를 세트스코어 2대1로 꺾고 4강에 진출했다. 롱주는 SKT T1과 결승 진출을 다툰다.

롱주는 29일 서울 OGN e스타디움에서 펼쳐진 '2017 리그 오브 레전드(LOL) KeSPA 컵' 2라운드 8강전에서 진에어에 3세트 승리를 거뒀다.

대회 직전 팀에 합류한 '피넛' 한왕호의 리 신이 '엄티' 엄성현의 자르반4세를 솔로킬하면서 3세트는 롱주가 선취점을 올렸다. 롱주는 정글을 장악해 자르반4세의 초반 성장을 억제했다.



진에어가 자르반4세의 탑 갱킹으로 제이스를 잡았지만 미드에서 '비디디' 곽보성의 아지르가 자르반4세를 솔로킬하면서 롱주가 유리한 상황이 이어졌다. 롱주는 미드에서도 탈리야를 두 번 연속 잡으며 득점했다.

롱주는 미드 한타에서 완벽한 어그로 관리로 진에어 전원을 잡고 게임을 터뜨렸다. 에이스를 띄운 롱주는 미드 1·2차 포탑을 모두 파괴해 글로벌 골드 차이를 6천 이상 벌렸다.

진에어가 교전을 시도했지만 여의치 않았다. 그사이 롱주는 제이스의 스플릿 푸쉬로 진에어의 포탑을 계속 밀었다. 국지전에서 연이어 승리한 롱주는 바론을 사냥해 승기를 굳혔다.

더 밀릴 수 없는 진에어가 한타를 열었지만 화력 차이가 너무 컸다. '프레이' 김종인의 바루스는 펜타킬을 기록하며 승리를 자축했다. 마지막 한타에서 승리한 롱주는 넥서스를 파괴,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E스포츠 최신뉴스
OGN 첫 배틀그라운드 리그, 내년 1월14일 개막
[PUBG]아레나, 'APL 파일럿 시즌' S1 1일차 승리
권혁빈 스마일게이트 의장, WCG 대표 취임
[LOL]'프레이' 김종인, '1대1 토너먼트' 결승 좌..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이성필의 NOW 도쿄]걱정이 필요 없..
[이영은] 인천공항 '비즈니스 패스트트..
[민혜정]개인방송 '숟가락 얹기 식' 규..
[이성필의 NOW 도쿄]북한, 그라운드 안..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프리미엄/정보
알파벳, 네스트로 아마존 견제 성공할..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