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유통
[톱뉴스]
"유통街 유리천장 깨졌다"…홈플러스, 첫 여성 CEO 배출
김상현 부회장, 실적개선 공로 인정 받아 승진…임일순 사장과 업무 분담
2017년 10월 13일 오후 16:09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장유미기자] 최근 유통 대기업들의 여성 임원 확대 움직임이 가속화되고 있는 가운데 홈플러스가 대형마트 업계 최초로 첫 여성 CEO를 배출했다.

13일 홈플러스는 김상현 대표이사 사장을 부회장으로, 임일순 경영지원부문장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승진하는 내용의 인사를 단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인사를 통해 김상현 신임 부회장은 중장기 전략 수립과 대외사업 협력에 집중하게 되며 임일순 신임 사장은 경영의 전반적 운영과 영업 등을 총괄하게 된다.

김상현 신임 부회장은 지난해 대표 취임 이후 조직의 안정화와 변화와 성장을 위한 기반을 구축했고 부문별 책임경영을 강화해 흑자전환을 기록하는 등 실적개선에 힘써왔다.

또 주요 사업전략의 틀을 마련했고 창립 20주년 기념 행사인 '쇼핑하라 2017'과 신선상품 품질강화를 위한 '신선의 정석' 등 업계를 선도하는 다양한 캠페인을 이끌었다는 공로를 인정받았다.



미국 펜실베니아 대학교에서 정치학과 경제학(와튼 스쿨)을 복수 전공한 김 부회장은 1986년 P&G에 입사해 미국, 한국, 일본, 싱가포르 등 세계 각국에 근무한 바 있다. 1989년 한국 P&G 설립 당시 주도적인 역할을 했으며 2003년부터 2008년까지 한국 P&G 대표를 역임하기도 했다.

이후 2008년부터 2014년까지 아세안 총괄 사장을 역임하는 등 P&G 내 아시아계 최고위 임원 중 하나로, 지난 30년간 근무하며 지속적으로 좋은 성과를 이뤄낸 인물로 평가 받고 있다. 2016년 1월에는 홈플러스 사장으로 취임했다.



새롭게 대표를 맡게 되는 임일순 신임 사장은 국내 대형마트 업계 최초의 여성 CEO가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홈플러스는 그 동안 경영지원부문장(COO)과 재무부문장(CFO), 인사부문장 등 주요 요직에 여성 임원을 배치시키는 등 임원 선임에 성별을 가리지 않고 평등한 인사를 진행해온 바 있다. 이번 신임 사장 취임도 이런 홈플러스의 인사방침이 이어진 것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임일순 신임 사장은 최근까지 홈플러스 경영지원부문장(COO·부사장)을 맡아왔으며 그 이전에는 재무부문장(CFO)를 역임한 바 있다.

임 신임 사장은 연세대학교에서 경영학을 전공했고 동 대학원에서 MBA를 취득했다. 또 1986년 모토로라와 컴팩코리아 등 IT 업계를 거쳐 1998년부터 코스트코, 바이더웨이, 호주의 엑스고 그룹(Exego Group) 등에서 CFO를 맡으며 유통업계 경력을 이어왔다.

홈플러스 관계자는 "대내·외 경영환경 변화에 더욱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지속적 성장을 달성하기 위해 이번 인사를 단행했다"며 "이번 인사를 통해 김상현 부회장은 중장기 전략 수립과 대외사업 협력에 집중하고 임일순 사장은 경영의 전반적 운영과 영업을 총괄하게 된다"고 밝혔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유통 최신뉴스
[오늘의 유통 단신]엔제리너스, '케냐 루키라AA'..
대표 마약사건으로 매출 피해…봉구스밥버거..
"참이슬 대란 끝"…하이트진로, 노사 임단협 합..
"양보다 질로 승부"…롯데 빅마켓, 최고 품질 '..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엣지 없는 과방위 국감쇼
[윤채나]고성·막말 뺀 국감은 앙꼬..
[김나리]제2의 셀트리온은 없어야 한..
[이성필의 'Feel']얼마나 많은 지도자..
[도민선] 통신비 인하? 꼼꼼히 따져..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