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스페셜 > 2017 BIFF
[톱뉴스]
[2017 BIFF]'메소드' 박성웅 "부드럽고 세지 않은 이미지 도전"
"감독님과 두 달 동안 머리 맞대고 찍었다"
2017년 10월 13일 오후 14:34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조이뉴스24 유지희기자] 배우 박성웅이 영화 '메소드'에 출연한 계기를 밝혔다.

13일 부산 해운대 비프빌리지 야외무대에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한국영화의 오늘-파노라마 부문에 공식 초청된 영화 '메소드'(감독 방은진, 제작 모베터필름)의 무대인사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배우 박성웅, 윤승아, 오승훈, 방은진 감독 등이 참여했다.

박성웅은 "맥주를 한 잔 하고 있었는데 감독님에게 전화가 왔다. 당시 드라마 '맨투맨'이 방송 중이었다. 사전 제작인 방송이라서 실컷 놀고 있었다"고 웃으며 말했다.

그러면서 "대본을 받았을 때 도전이라고 생각했다. 너무 하고 싶은 마음이 들었다"며 "감독님과 두 달 동안 머리를 맞대고 열심히 찍었다"고 밝혔다.

박성웅은 "이 작품에서는 세지 않은 이미지다. 한없이 부드럽고 조언을 해주는 캐릭터"라고 웃으며 "그런 상황에서 심경의 변화가 그려지는 게 좋았다"고 작품 선택 이유를 전했다.



'메소드'는 배우 재하(박성웅 분)와 스타 영우(오승훈 분)가 최고의 무대를 위해 서로에게 빠져들면서 시작된 완벽, 그 이상의 스캔들을 그린 영화다. '집으로 가는 길', '오로라 공주', '용의자X' 등 강렬한 작품으로 인간의 내면을 섬세하게 포착한 방은진 감독의 신작이다.

다양한 캐릭터를 넘나들며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관객들의 사랑을 얻고 있는 연기파 배우 박성웅은 무대를 위해 자신을 버리는 배우 재하로 열연한다.

한편, '메소드'는 오는 11월 2일 개봉한다.

부산=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뉴스 전체 최신뉴스
[포토]패션쇼 관람하는 손혜원 의원과 임재연..
[오늘의 유통 단신]엔제리너스, '케냐 루키라AA'..
[포토]서울나눔천사페스티벌 인사말 전하는 이..
탈당 권유 징계에 최경환 반발 "정치적 패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윤채나]고성·막말 뺀 국감은 앙꼬..
[김나리]제2의 셀트리온은 없어야 한..
[이성필의 'Feel']얼마나 많은 지도자..
[도민선] 통신비 인하? 꼼꼼히 따져..
[윤선훈] '데스 밸리' 막기 위한 묘안..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