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증권·금융 유통 경제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E스포츠
[LOL]삼성, 유럽의 G2 꺾고 첫 경기 승리
특유의 단단한 운영으로 G2 무너뜨리며 27분 만에 승리
2017년 10월 05일 오후 18:1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박준영기자] LCK 대표 삼성 갤럭시가 깔끔한 경기력으로 유럽의 G2 e스포츠를 꺾고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삼성은 5일 중국 우한 스포츠 센터에서 펼쳐진 '2017 리그 오브 레전드(LOL) 월드 챔피언십(이하 롤드컵)' 조별예선 1일 차 경기에서 G2에 승리를 거뒀다.

삼성은 바텀 듀오가 모두 '고대 유물 방패'를 첫 번째 아이템으로 선택하며 초반 골드 확보에 집중했다. G2가 아이번의 탑 갱킹으로 초가스를 잡고 선취점을 올렸지만 글로벌 골드는 삼성이 조금씩 앞서나갔다. 화염의 드래곤도 삼성이 사냥했다.



G2가 군중제어기(CC) 연계로 바루스를 끊었지만 삼성의 단단한 운영은 계속됐다. 협곡의 전령 한타에서 승리한 삼성은 바텀 1차 포탑을 파괴해 '포블(포탑 퍼스트 블러드)'을 챙겼다.

주도권을 잡은 삼성은 G2의 포탑을 계속 공략했다. G2가 깊숙이 들어온 그라가스를 노렸지만 삼성의 반격에 아이번과 쉔만 잡히며 대패했다. 삼성은 곧바로 바론을 사냥해 승기를 굳혔다.

바론 버프를 두른 삼성은 거침없이 돌진했다. G2가 알리스타의 이니시에이팅으로 교전을 열었지만 삼성의 공격력은 막강했다. 마지막 한타에서 G2 3명을 잡은 삼성은 그대로 넥서스를 파괴하며 27분 만에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한수연] '내우외환' 국민연금에 대한..
[김형태의 백스크린]한용덕·김진욱..
[치매여행]<12> 치매에 걸리면 모든..
[김동현의 허슬&플로우]강백호의 '허리..
[김서온] 항공사 '오너리스크'에 거리..
프리미엄/정보
스쿠터·바이크가 新교통수단으로 뜬..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