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기업/벤처
[톱뉴스]
토니모리 태극제약 인수 무산…더마코스메틱 독자진행
73억 국고보조금 환수 문제 불거져…주주가치 위해 계약 해지
2017년 09월 13일 오후 19:1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윤지혜기자] 토니모리가 태극제약 주식 전량을 처분한다. 이에 따라 더마코스메틱 시장 경쟁력 확보에서 차질을 빚게 됐다.

13일 토니모리는 태극제약 지분 약 43%(582만6천51주)를 140억533억원에 인수하기로 한 계약을 해제하고 보유 중이던 태극제약 주식 253만9천100주도 87억3천239억원에 처분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토니모리는 태극제약과의 계약과정에서 거론되지 않았던 국고보조금 환수문제가 불거지면서 주주이익 보호를 위해 계약 해지 및 투자금 회수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토니모리에 따르면 태극제약은 2009년 부여군으로부터 국고보조금 73억원을 교부받은 후 이행 조건을 완비하지 않아 이를 환수해야 한다.



이에 토니모리는 태극제약에 계약금과 위약금으로 각각 14억원씩 총 28억원을 청구할 예정이다. 아울러 주가 안정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오는 14일부터 12월 13일까지 21억8천250만원 규모의 자사주 15만주를 장내 매수할 계획이다.

당초 토니모리는 태극제약 지분을 인수하는 동시에 자회사로 편입해 더마코스메틱 사업을 강화할 예정이었다. 태극제약의 연고제 지식재산권(IP)에 토니모리의 제품 기획력을 더해 기능성 더마 제품을 내놓을 계획이었으나, 이번 계약 해지로 사업 자체가 중단될 위기에 놓였다.

이에 대해 토니모리는 독자적으로 더마코스메틱 사업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토니모리 관계자는 "태극제약이 있었으면 좀 더 편하게 더마코스메틱 사업을 할 수 있었으나 73억원을 부담하면서까지 인수할 수는 없다고 판단했다"며 "더마코스메틱 사업은 태극제약과 별개로도 준비해왔던 부분이기 때문에 당분간은 독자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윤지혜기자 jie@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기업 최신뉴스
철강업체, 내진강재 개발·브랜드화…판매량은..
포스코, 포항 지진 피해 복구 성금 15억원 전달
두산, '최고디지털혁신' 조직 신설…형원준 사장..
검찰, 비자금 조성 혐의 효성 압색…조현준·현..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김동현의 NOW 도쿄]도쿄돔의 '종이팩'..
[김동현의 NOW 도쿄]"최재훈은 어디 있..
[윤채나] 초유의 수능 연기, 위기를 기..
[이성필의 'Feel']홍명보·박지성, 韓..
프리미엄/정보
유튜브, 알파벳의 성장 촉매제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2017 DC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