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언론/미디어
[톱뉴스]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 올레tv서 먼저 만난다
유튜브 보다 3주 빨라…TV 독점 콘텐츠도 선봬
2017년 09월 12일 오전 10:23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도민선기자] 영유아와 초등학생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키즈콘텐츠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을 IPTV에서 유튜브 보다 더 빨리 만날 수 있게 됐다.

12일 KT(대표 황창규)는 오는 13일 올레 tv에서 IPTV 서비스 최초로 '캐리TV'를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캐리TV'는 키즈 콘텐츠 기업 캐리TV(대표 권원숙)가 제작한 유튜브 키즈 채널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의 TV 채널 서비스다. '캐리TV'는 기본요금제인 '올레 tv 라이브 10' 요금제 이상 가입자면 채널 143번에서 추가 비용 없이 시청할 수 있다.



'캐리TV'는 26억뷰를 기록한 유튜브 콘텐츠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 '캐리앤북스' '캐리앤플레이' 외에도 영어, 미술, 스포츠 등 다채로운 놀이학습 프로그램을 매월 80여편씩 선보인다.

올레 tv에서 유튜브보다 3주 빨리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 '엘리가 간다-오늘의 도전' '캐리의 블록놀이' '조이샘의 상상보드' 'Let’s Play English' 등의 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유튜브에서는 볼 수 없었던 뮤직 드라마 ‘캐리앤 송’과 인기 프로그램인 ‘캐리앤북스’ ‘캐리앤 플레이’도 TV판 풀 버전 영상으로 처음 공개된다.

◆TV 맞춤 UI로 채널과 VOD를 한 화면에

KT는 '캐리TV'를 론칭하며 TV 맞춤 사용자환경(UI)을 새롭게 적용, 채널번호 143번을 누르면 실시간 채널 외 주문형비디오(VOD)를 바로 골라 볼 수 있게 했다. '캐리TV'로 채널 이동하면 관련 콘텐츠가 하나의 화면에 나타나 번거롭게 다른 메뉴로 이동하지 않고 편하게 콘텐츠를 볼 수 있다.
이번 서비스 출시를 통해 큰 TV화면으로 온 가족이 함께 거실에서 편리하게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을 감상할 수 있다.

KT는 국내 최다 규모인 6만 2천여편 키즈·교육 콘텐츠를 보유하고 있다. 작년,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사용자 환경(UI) '어린이 세상' 모드를 새롭게 선보였으며 '드림웍스 채널' '뽀로로TV' '핑크퐁TV' 놀이학습 서비스도 출시했다. 이 가운데 핑크퐁TV는 출시 된지 3주 만에 1만 가입자들 돌파해 인기를 끌고 있다. 또한 지난 5월 아이가 TV속 주인공이 되는 신개념 키즈 특화 서비스 세계 최초 IPTV 하이퍼 VR 'TV쏙' 서비스를 출시했다.

강인식 KT 미디어본부 콘텐츠 사업담당 상무는 "올해 TV쏙·핑크퐁TV·캐리TV 등 키즈 특화 서비스처럼 앞으로도 차별화된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통신·미디어 최신뉴스
갤노트8이어 V30 출격, 이통시장 영향은?
네이버가 키운 스타트업 성과 발표회 가보니…
과방위 또 파행…10월 '보조금 대란' 현실화?
KT, 한국신재생에너지대상 대통령표창 수상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정지연] 핵에는 핵? 한국당, 냉철함..
[김나리]거래소, '깜깜이 이사장 공모'..
[류한준의 B퀵]손아섭처럼…V리그의..
[도민선]완전자급제에 대한 기대와..
[책쓰기 코치,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프리미엄/정보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