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국회/정당
한국당, 보이콧 3일 차는 '안보 데이'
안보 토론회·군부대 시찰…장외투쟁은 일시중단
2017년 09월 06일 오전 06: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정지연기자] 자유한국당이 6일 보이콧 셋째 날을 '안보의 날'로 지정하고 정기국회 보이콧을 이어간다. 다만 홍준표 대표의 주장에 따라 문재인 대통령의 해외순방이 시작되는 이날과 오는 7일은 장외투쟁은 하지 않을 계획이다.

정우택 자유한국당 대표는 전날 의원총회 후 기자들과 만나 "내일은 안보의 날로 잡았다"며 "망나니짓을 하는 김정은에 대해 성토를 좀 하겠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은 오전에 의원 총회와 북핵 안보 전문가를 2~3명 초빙해 안보 토론회를 가진 후, 오후 1시 30분경 김포 애기봉 전망대에 위치한 군부대를 시찰할 예정이라는 것이 정 원내대표의 설명이다. 자유한국당 의원 전원이 군부대 시찰에 참석할 예정이며, 홍 대표도 참석할 계획이다.



군부대를 시찰한 뒤에는 국회에 돌아와 의원총회를 열고 국회 보이콧 관련 논의 및 대국민 보고대회 개최 등 의원들의 의사를 모을 예정이다.

한편 자유한국당은 지난 2일 보이콧을 선언한 뒤 4일과 5일 각각 대검찰청과 방송통신위원회, 고용노동부와 청와대를 방문해 문재인 정부의 방송 장악 시도를 규탄하고 안보 먹통과 인사 참사 등에 대한 입장을 전달했다. 그러나 문 대통령과의 만남은 물론 비서실장도 만나지 못하고 30분 만에 발길을 돌렸다.

또 정우택 원내대표가 교섭단체 대표연설에 불참 통보하며 본회의가 2분만에 무산되기도 했다.

다만 자유한국당은 북핵 위협 등 안보 국면에 적극 대응하자는 원칙에 따라 안보 관련 상임위에는 지속적으로 참여할 예정이다.

정지연기자 berealjy@inews24.com 사진 이영훈기자 rok6658@inews24.com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뉴스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이영웅]美의 계속되는 통상압박, 결국..
[윤지혜]'살균제' 과징금 고작 1억원…..
[김형태]평창을 살린 '여제'의 눈물
[김상도] '북미 갈등' 대화와 타협이..
[이진우의 R머니] 토지개발로 만드는..
프리미엄/정보
AI 산업 성장이 더딘 이유는?

 

ISF 2018
경력기자채용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