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통신
[톱뉴스]
ETRI, 100배 빠른 지하철 WiFi 기술 상용화
최대속도 360Mbps, 공공 와이파이 확대에 기대감
2017년 07월 18일 오전 09:41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도민선기자] 달리는 지하철에서 최대 550여명이 동영상을 볼 수 있는 상용화 기술 시연이 국내에서 성공했다.

18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지난달 29일 서울교통공사와 함께 서울지하철 8호선에서 모바일 핫스팟 네트워크(MHN) 기술을 활용해 최대 1.25Gbps 속도의 데이터 전송 시연에 성공했다고 발표했다.



이 기술은 기존 와이파이 방식으로 사용된 와이브로(WiBro) 보다 약 100배 빠르고, LTE 보다 30배 빠른 기술이다.

기존 지하철에서 사용하는 와이파이는 낮은 접속 용량으로 인해 접속도 잘 되지 않고 접속이 돼도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를 받기 어려웠지만, MHN기반의 초고속 와이파이는 이런 현상을 해소시킬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연구진은 MHN기술이 적용되면 지하철 탑승자 550명이 동시에 동영상을 스트리밍(2Mbps) 시청해도 가능한 범위라고 설명했다. 기존 기술로는 20명 정도가 시청 가능했다.

실제 연구진이 지하철 기관실에 설치된 MHN 송·수신 단말기에 와이파이 공유기를 연결, 스마트폰을 이용해 개인당 최대 수신 속도 비교를 측정한 결과, 와이브로와 LTE의 경우 최대 12Mbps 이하의 속도가 나왔지만, MHN의 경우 스마트폰의 기종에 따라 최대 260~360Mbps로 나타났다.

이번 지하철 시연은 ETRI로부터 기술이전을 받아 상용화를 준비 중인 클레버로직이 공동으로 참여했다.

ETRI는 본 기술로 지난해 1월, 지하철 8호선에서 달리는 열차 내 단일 단말 환경에서 500Mbps급까지 데이터 전송시연에 성공한 바 있다.

공공 와이파이 확산 추세에 따라 향후 와이파이를 통한 모바일 데이터 사용량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기존 방식의 와이파이 만으로는 한계가 발생한다.

또한, 단순 동영상 시청이 아닌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등 고속 데이터 통신이 요구되는 기술이 상용화됨에 따라 빠른 데이터 통신이 필요하다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ETRI는 지난달, MHN의 기술 환경이 국제전기통신연합(ITU)의 5G 후보기술 규격 평가문서에 반영돼 향후 5세대 이동통신 국제표준 기술로 승인될 가능성도 높아졌다고 설명했다.

정현규 ETRI 5G기가서비스연구부문장은 "MHN 기술은 대역폭이 500MHz 초고주파 대역으로 넓어서 달리는 지하철이나 KTX 내에서도 일반 가정이나 사무실에서 쓰는 와이파이처럼 초고속 서비스가 가능하다"고 말했다.

한편, ETRI는 최대 10Gbps까지 제공할 수 있는 MHN-E 기술을 공동연구기관들과 개발 중이며 내년 평창 동계올림픽 기간에 맞춰 버스 환경에서 MHN-E를 이용한 다양한 5G 서비스 시연을 계획 중이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통신·미디어 최신뉴스
SK텔레콤 "오픈스택으로 5G 인프라 대비"
LG유플러스 "통신비 인하 정책 동조..합리적 중..
LG유플러스, LTE 가입자 월평균 7.4GB 사용(컨콜..
LG유플러스 "5G, 경쟁사 대비 잘 준비하고 있어"..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나리]가상통화, 발전 위한 규제 필..
[도민선]침묵 강요당하는 휴대전화..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지금이 혼자..
[윤선훈]상생 협약, 이번엔 정말?
[김문기] 일본 매체들은 왜 SK하이닉..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