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금융
[톱뉴스]
가짜 '햇살저축은행' 사칭 보이스피싱 '주의보'
햇살론으로 대환대출해준다며 입금 요구
2017년 07월 16일 오후 12:00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다운기자] 최근 '햇살저축은행'을 사칭하면서 햇살론을 악용한 대출빙자형 보이스피싱이 급증하고 있다며 금융감독원이 16일 소비자경보 '주의'를 발령했다.

사기범은 실제로 존재하지 않는 '햇살저축은행'을 사칭하면서 피해자를 안심시키기 위해 가짜 홈페이지를 만들어, 대출 수요가 많은 40~50대를 대상으로 햇살론 진행을 명목으로 수수료 등을 가로챈 것으로 나타났다.

올 3~6 중 '햇살저축은행'을 빙자한 피해 건수는 773건이며, 피해액은 11억원에 달한다.



햇살저축은행 전체 피해자 중 40~50대 피해자 비중은 약 62%였다.

사기범은 저금리의 햇살론으로 대환대출을 해주겠다며 기존의 고금리 대출금을 사기범이 지정해 주는 대포통장으로 입금하도록 유도하는 방식을 사용했다.

저금리의 햇살론을 받기 위해서는 고금리 대출이력이 필요하다며 대부업체 등에서 고금리 대출을 받게 한 후, 대환대출을 빙자해 대포통장으로 입금할 것을 요구하기도 했다.

햇살론 자격요건 미달을 꼬투리 삼아 정부기관의 공증을 받아야 한다며 공증료를 요구하거나 편법으로 신용등급을 상향시켜주겠다며 전산처리비용 등 각종 수수료를 요구하는 경우도 있었다.

금감원은 "대출권유 전화를 받으면 일단 전화를 끊고 반드시 해당 기관의 공식 대표 전화번호로 전화해 제도권 금융회사 및 직원의 재직여부를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특히 미소저축은행, 새희망저축은행 등 정책자금을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것처럼 사칭하는 가짜 금융회사에 유의해야 한다는 조언이다.

아울러 "햇살론 등 서민정책자금 대출신청은 금융회사를 직접 방문해서 신청해야 하므로 방문을 거절하는 경우 보이스피싱을 의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다운기자 kdw@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금융 최신뉴스
키움證, 해외주식 발굴 '글로벌 로보마켓' 출시
데일리금융·SCI, 펀드슈퍼마켓 인수 추진
디앤씨미디어, 공모가 2만원 확정…경쟁률 539대..
[마감시황]쾌속질주 코스피…2450선도 돌파 마..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김문기] 일본 매체들은 왜 SK하이닉..
[이영웅] 추경 대신 휴가 걱정하는..
[윤지혜]편집숍 열풍 속 모험 꺼리는..
[성지은]국내 SW천억클럽, 아쉬운 세..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빈둥대기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애플 성장돌파구 찾기 해법은 'AR 글래..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