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주식시황
[톱뉴스]
[마감시황]코스피 또 최고가…종가 2410선 돌파
외국인 차익실현 매물에 상승폭 줄여
2017년 07월 14일 오후 16:2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김나리기자] 코스피가 종가 기준 2410선을 돌파하며 또 최고가를 경신했다. 삼성전자는 5일 연속 최고가를 갈아치웠다.

14일 코스피는 전날보다 0.21%(5.14포인트) 상승한 2414.63에 장을 마쳤다. 이날 코스피는 전날 기록한 장중 기준 사상최고치인 2422.26를 넘어서지는 못했지만, 장중 2421.48까지 상승하며 2420선을 다시 넘어섰다.

코스피시장에서는 개인이 494억원, 외국인이 93억원어치를 순매도했고, 기관이 295억원, 기타법인이 309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코스피지수는 미국 연준(Fed)의 완만한 금리 인상 기대감이 이어지며 상승했으나, 이날은 '팔자'에 나선 외국인이 차익실현 매물을 내놓으며 소폭 상승에 그친 것으로 풀이된다.

서상영 키움증권 애널리스트는 "오늘 한국 증시에 영향을 준 이슈는 차익실현 매물"이라며 "전일 옵션만기일을 맞아 외국인이 선물을 순매수하며 지수 상승을 견인했지만 이러한 추세가 이어질 가능성은 크지 않다"고 판단했다.

최근 미국 증시를 이끌던 반도체주가 하락 전환한 점도 부담이라고 덧붙였다.

시가총액 상위 10종목은 혼조세를 보였다. 삼성전자는 전날보다 0.16% 하락했고, 삼성전자우도 0.40%, 삼성물산도 1.23%, 삼성생명도 1.23% 내렸다. SK하이닉스는 0.71%, 현대차는 3.36%, 한국전력은 0.36%, 네이버는 1.08%, 현대모비스는 2.24% 올랐다. 포스코는 보합으로 마쳤다.

삼성전자는 하락 마감했지만 장중 255만4천원으로 최고가를 경신하며 5일 연속 사상 최고가 랠리를 이어갔다. SK하이닉스도 7만2천200원으로 최고가를 다시 갈아치웠다.

IT주들은 약세를 보였다. SK하이닉스는 상승했지만 삼성전자는 내렸고, 삼성전기가 0.48%, LG이노텍이 2.86%, LG전자가 2.39%, LG디스플레이가 2.04%, 삼성에스디에스가 2.93% 하락했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과 비금속광물이 2%대 상승했고, 운수장비, 통신업, 은행, 화학 등이 1%대 상승했다. 증권(-0.45%), 보험(-0.85%), 전기전자(-0.21%)은 내렸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0.22%(1.42포인트) 상승한 654.11을 기록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30억원, 외국인이 248억원어치를 샀고, 기관이 231억원어치 매도우위를 보였다.

한편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3.00원(0.26%) 내린 1133.30원을 기록했다.

김나리기자 lily@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금융 최신뉴스
[마감시황]코스피 약보합…코스닥도 하락 전환
20일 KB금융 임시주총, '노조안건' 통과될까
잘 나가던 코스닥 '멈칫'…과열신호?
[IPO]체리부로 "육계 수직계열화 선도기업"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민혜정]인터넷기업 규제, 땜질식 처방..
[김동현의 NOW 도쿄]도쿄돔의 '종이팩'..
[김동현의 NOW 도쿄]"최재훈은 어디 있..
[윤채나] 초유의 수능 연기, 위기를 기..
[이성필의 'Feel']홍명보·박지성, 韓..
프리미엄/정보
유튜브, 알파벳의 성장 촉매제될까?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
2017 DC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