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식품
[톱뉴스]
오리온 '꼬북칩' 돌풍…출시 4개월만에 1천만 봉 판매
출시되자마자 '매진' 행렬…상반기 최고 히트상품 등극
2017년 07월 11일 오후 14:23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장유미기자] 오리온 '꼬북칩'이 출시 4개월 만에 누적판매량 1천100만 봉을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는 하루에 약 10만 봉씩 판매된 것으로, 우리나라 국민 5명 중 1명이 맛본 셈이다.

지난 3월 출시된 꼬북칩은 약 70일 만에 500만 봉 판매를 돌파한 이후 판매에 가속도가 붙으며 약 40일 만에 동일 판매량을 넘어서는 등 빠른 속도로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 또 6월 한 달에만 매출 28억 원을 기록하며 제과업계 스테디셀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이 같은 성과는 지금껏 느껴보지 못한 4겹의 독특한 식감과 맛, 씹는 재미로 소비자의 입맛을 사로잡은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며 "꼬북칩의 인기는 제과업계의 패러다임을 '맛'에서 '식감'으로 전환했다"고 말했다.



실제로 꼬북칩은 스낵류의 가장 큰 특징인 식감뿐만 아니라 씹는 소리까지 고려한 제품으로 2천회가 넘는 테스트를 거쳐 완성됐다. 오리온은 60여 년 동안 축적해온 제과 개발∙생산 노하우를 결집해 까다로운 공정을 가진 꼬북칩 생산설비를 구현하는데 성공했으며 현재 특허 출원을 진행 중이다.

업계에서는 이전까지 맛의 확장, 새로운 맛 개발에 집중했다면 꼬북칩 이후 식감을 강조한 스낵들이 연달아 출시되며 새로운 트렌드가 형성되고 있다.

출시 초기 꼬북칩의 인기를 견인했던 온라인 반응도 여전히 뜨겁다. 네티즌들은 SNS에 꼬북칩 구매 매장을 자발적으로 공유하는 한편 구매 인증 사진을 게시하며 '마성의 맛', '인생과자', '소문대로 식감 최고'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오리온 관계자는 "오리온만의 차별화된 연구, 생산 노하우로 정성 들여 만든 꼬북칩에 대한 반응이 매우 뜨겁다"며 "현재 만드는 족족 매진되고 있어 라인 증설을 추진 중"이라고 말했다.

장유미기자 sweet@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생활 최신뉴스
홍콩·대만, '인플루엔자' 유행…여행자 주의보
지엠피, '방탄소년단'과 콜라보 계약 체결
롯데 '죠크박 아이스, 출시 50일간 1천만개 판매
YG케이플러스 권현빈, 릴리바이레드 전속 모델로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이영웅] 추경 대신 휴가 걱정하는..
[윤지혜]편집숍 열풍 속 모험 꺼리는..
[성지은]국내 SW천억클럽, 아쉬운 세..
[김이율의 포스트홀릭] 빈둥대기
[강민경]갤노트FE '리퍼폰' 딱지 뗄 수..
프리미엄/정보
건물안 지도전쟁…승자는?
애플 성장돌파구 찾기 해법은 'AR 글래..

오늘 내가 읽은 뉴스

 

2018 평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