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영상 게임 아이뉴스TV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게임비즈니스
액션스퀘어 '삼국블레이드', 넷이즈 타고 中 간다
넷이즈와 중국 수출 계약…'삼국지' 본토 공략한다
2017년 06월 20일 오후 16:07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문영수기자] 모바일 게임 '삼국블레이드'가 넷이즈를 통해 중국에 수출된다. 넷이즈는 텐센트와 더불어 중국 모바일 게임 시장을 주도하는 현지 대형 퍼블리셔 중 하나다.

20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액션스퀘어(대표 이승한)는 최근 넷이즈와 '삼국블레이드' 중국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인 계약 규모는 밝혀지지 않았다.

'삼국블레이드'는 '블레이드 포 카카오'로 유명한 액션스퀘어가 개발한 액션 역할수행게임(RPG)으로 삼국지 속 유명 영웅들의 호쾌한 전투를 그렸다. 언리얼 엔진4로 연출한 화려한 3D 그래픽과 역동적인 액션이 특징이다.

이 게임은 올해 1월 네시삼십삼분(대표 장원상, 박영호)을 통해 국내 출시돼 구글플레이 최고 매출 순위 4위까지 오른 바 있다. 더불어 대만, 홍콩, 마카오 등 동남아시아 시장 수출 계약도 체결된 상태다.



이승한 액션스퀘어 대표는 "중국은 수많은 이용자들이 다양한 모바일 게임을 즐기는 특별한 시장인 만큼 최고의 파트너를 찾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이미 중국에서 유명한 글로벌 모바일 게임들을 서비스하는 유통사로 인지도가 높은 넷이즈의 도움으로 많은 중국 이용자들이 '삼국블레이드' 특유의 호쾌한 액션을 즐기게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또한 "이번 중국 시장 진출은 액션스퀘어의 브랜드 파워를 강화하고 매출 다변화를 통한 수익성 및 성장성을 강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탄탄하게 다져진 성장기반을 바탕으로 올해는 해외 시장에서의 성과를 가시화 하는 데에 집중하는 한 해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넷이즈는 모바일 게임 '몽환서유' '대화서유'를 연이어 흥행시키며 주목받은 퍼블리셔다. 최근에는 자체 개발작인 '음양사'를 중국 내 흥행시키기도 했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TV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게임비즈니스 최신뉴스
넥슨, 2018년 상반기 인턴사원 공개 모집
엠게임, '귀혼' 대만·홍콩·마카오 수출 계약..
암호화폐 뛰어드는 게임사들…신사업 자리 잡..
선데이토즈 떠나는 '애니팡' 아버지 "회사 미래..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SPONSORED

칼럼/연재
[디지털농업 이야기] 미국 MIT대학 O..
[김다운]자본시장을 통한 벤처 육성..
[문영수]달라진 한국콘텐츠진흥원을..
[이영은] 새출발 앞두고 논란 키우는..
[장유미] 서민 시름만 깊어진 최저임..
프리미엄/정보

 

2018 평창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