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뉴스24 뉴스
아이뉴스24 홈 오피니언 프리미엄 엠톡 콘퍼런스
연예.스포츠 포토.TV 게임 스페셜
뉴스 홈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Home > 뉴스 > 정치일반
[톱뉴스]
검찰 출석한 朴 전 대통령 "성실히 조사에 임하겠다"
최순실 국정농단 의혹 부인 입장 유지, 통합 메시지 없었다
2017년 03월 21일 오전 09:43
  • 페이스북
  • 0
  • 트위터
  • 0
  • 구글플러스
  • 0
  • 핀터케스트
  • 0
  • 글자크게보기
  • 글자작게보기
  • 메일보내기
  • 프린터하기
[아이뉴스24 채송무기자] 헌정 사상 첫 탄핵 대통령인 박근혜 전 대통령이 21일 최순실 국정농단 협의로 검찰에 출석했다.

박 전 대통령은 21일 오전 9시 15분 삼성동 자택에서 나와 9시 21분 검찰청사에 도착했다. 청색 코트를 입은 화려하지 않은 옷차림의 박 전 대통령은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게 생각한다. 성실하게 조사에 임하겠다"는 두 마디 만을 남기고 검찰 청사 안으로 들어갔다.



박 전 대통령이 그동안 유지했던 최순실 국정농단 의혹에 대한 불복 입장을 유지한 것이다. 박 전 대통령은 청와대 문건의 유출 의혹만 일부 인정했을 뿐 뇌물죄 등에 대해서는 인정하지 않는 입장을 보여왔다. 탄핵 후 청와대를 나온 박 전 대통령의 첫 메시지도 "진실은 밝혀질 것"이었다.

자유한국당에서도 원한 통합의 메시지는 없었다. 정우택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전날 CBS 라디오에 출연해 박 전 대통령의 불복 논란에 대해 "헌재 재판을 받는 입장에서는 자기 의사와 다르게 나왔기 때문에 표현을 할 수 있지만, 청와대에서 나올 때 국민에게 진솔한 말씀이라도 하고 나왔으면 오히려 국민들한테 좀 진솔하게 보이지 않았을까 아쉬움이 크다"고 말했다.

정 원내대표는 박 전 대통령에 대해 "본인의 솔직한 심정도 말씀드리고 또 탄핵을 계기로 우리 대한민국이 총아의 마음으로 돌아가서 새로운 대한민국이 만들어지길 기대한다"며 "만약에 내가 사법적으로 잘못한 게 있으면 떳떳하게 심판을 받겠다는 말씀을 주는 것이 용기 있게 보이고 국민들도 대통령에 대한 존경심을 갖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기대했다.

/채송무기자 dedanhi@inews24.com

주요기사

IT는 아이뉴스24, 연예ㆍ스포츠는 조이뉴스24(Copyright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IT정책 컴퓨팅 통신·미디어 과학 글로벌 디지털기기 기업 자동차 금융 유통 경제일반 게임 정치 사회 문화 생활
오늘의 주요 뉴스 l IT·시사 l 연예·스포츠 l 게임 l 오피니언
정치 최신뉴스
민주당 선관위 "현장투표 공개, 근거 없는 자료"
여약사 전국 50명 '대선에서 문재인 지지'
문재인 "다음 정부에서도 한미동맹 굳건히 유지..
대선 막판 변수는 연대, 후보 선출화 이후 본격..
가장 많이 본 뉴스
IT 시사 문화 연예 스포츠 게임 칼럼
  • 아이뉴스24의 뉴스를 이메일로 받아보세요.

브랜드웹툰홈바로가기
카드뉴스 더보기 >

칼럼/연재
[김국배]달라지는 클라우드 인식
[김윤경] 세월호와 봄
[민혜정]팩트 체크는 네이버·다음에..
[윤채나]조기 대선과 네거티브의 유..
[김문기] '일곱번째 파도'를 기다리는..
프리미엄/정보
애플, 피처폰 위주 신흥시장서 약진 비..

오늘 내가 읽은 뉴스

 

창간17주년
2017 IIF